UPDATED. 2022-08-13 03:55 (토)
 실시간뉴스
중학생이 되기 전 알아야 할 환경상식 한 권의 책으로 해결
중학생이 되기 전 알아야 할 환경상식 한 권의 책으로 해결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2.09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은 환경 교육도서 ‘중학생이 되기 전 꼭 알아야 할 환경상식 10가지(이하 환경상식 10가지)’를 최근 발간했다고 밝혔다.

한국환경공단에 따르면, ‘환경상식 10가지’는 석면, 미세먼지, 층간소음 등의 생활 속 환경문제를 비롯해 탄소포인트 및 분리배출표시 제도 등 주요 환경정보 10가지를 초등학생 수준에 맞춰 알기 쉽게 전달하고 있다. 책은 크게 읽을거리, 생각거리, 활동거리 등 3가지로 구성됐다.

읽을거리’는 환경상식 정보를 다뤘으며, ‘생각거리’를 통해 주제별로 용어, 개념, 내용을 정리했다. ‘활동거리’를 통해서는 그림그리기, 십자말 퍼즐, 빙고게임 등의 오락적인 요소를 더해 내용을 복습할 수 있도록 했다.

책에는 주제와 관련된 인물, 사건, 배경 등이 함께 수록되어 학생들이 환경과 관련된 역사 상식을 풍부하게 키울 수 있도록 했다.

‘라돈 이야기’에서는 퀴리부인과 라듐소녀들, ‘층간소음 이야기’에는 고대 로마의 주상복합 아파트로 불리는 ‘인술라’, ‘석면 이야기’에는 동방견문록의 작가 마르코 폴로와 원나라 황제 쿠빌라이가 등장해 흥미를 더 한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