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23:10 (금)
 실시간뉴스
문대통령, 식목일 맞아 어린이들과 '회양목' 심어 … 탄소중립 의지 강조
문대통령, 식목일 맞아 어린이들과 '회양목' 심어 … 탄소중립 의지 강조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4.05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제공) 2020.4.5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제공) 2020.4.5

 

문재인 대통령은 식목일인 5일 우리나라 최초의 석탄화력발전소가 위치해 있던 서울복합화력발전소를 찾아 어린이들과 함께 나무를 심었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정숙 여사와 함께 서울 마포구 서울복합화력발전소에서 열린 제76회 식목일 행사에 참석해 상지초등학교 숲사랑청소년단 16명과 함께 나무 심기 행사에 참여했다. 

서울복합화력발전소는 최초의 석탄화력발전소가 있던 자리로, 발전설비를 지하화하고 지상부에는 공원을 조성함으로써 탄소중립을 위한 친환경에너지와 도시숲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날 심은 회양목은 '참고 견뎌냄'이라는 꽃말을 갖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의지의 표현을 담았다는 게 청와대측 설명이다.

문 대통령 부부는 숲사랑청소년단 어린이들과 함께 직접 나무를 심은 뒤 어린이들의 소감을 듣고 숲사랑청소년단 활동을 격려하면서 미래세대를 위한 탄소중립 실천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한정애 환경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최병암 산림청장, 국립수목원 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Queen 김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