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테슬라 주가 3.4% 급락 ... 자율주행차 사고로 2명 사망
테슬라 주가 3.4% 급락 ... 자율주행차 사고로 2명 사망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4.20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슬라 일일 주가추이. (야후 파이낸스 갈무리)
테슬라 일일 주가추이. (야후 파이낸스 갈무리)

 

미국 최고의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자율주행차 사고 소식으로 테슬라의 주가가 3% 이상 급락했다.

19일(현지시간) 테슬라는 미국증권거래소에서 전거래일보다 3.40% 급락한 714.63달러를 기록했다.

미국의 경찰 당국은 전일 테슬라 자율주행차가 미국 휴스턴 북부에서 나무와 충돌해 남성 2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현지 텔레비전 방송 KHOU-TV는 2019년형 테슬라 모델S가 고속주행 중 커브길에서 제어에 실패해 도로를 벗어나 나무에 부딪혀 불길에 휩싸였다고 전했다.

해리스 카운티 4구역의 마크 허먼 경관은 "불이 꺼진 뒤 탑승자 2명 중 1명은 차량 앞 조수석에서, 다른 1명은 뒷좌석에서 발견했다"며 "운전석에는 사람이 없었다"고 말했다.

이번 사고는 최근 테슬라 자율주행차 사고가 잇달아 반자동운전 시스템에 대한 정밀조사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발생한 것이다.

그러나 테슬라는 예정대로 완전 자율주행 소프트웨어를 대량 출시할 계획이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1월 "완전 자율주행 소프트웨어(SW)로 막대한 수익을 기대하고 있다"며 "올해는 사람을 뛰어넘는 신뢰성으로 자가 주행이 가능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Queen 김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