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류현진 시즌 2패 ... '5이닝 4실점' 보스턴에 2-4 패
류현진 시즌 2패 ... '5이닝 4실점' 보스턴에 2-4 패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1.04.21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보스턴 레드삭스 강타선에 고전하며 시즌 2패(1승)째를 떠안았다. 에이스의 부진 속에 토론토도 3연패에 빠졌다.

류현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보스턴과 맞대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8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4실점으로 부진했다.

1-4 상황에서 내려간 류현진은 토론토가 보스턴에 2-4로 패하면서 패전 투수가 됐다. 평균자책점도 종전 1.89에서 3.00으로 올라갔다.

이날 경기 전까지 3경기에 등판해 1승 1패, 평균자책점 1.89로 좋은 페이스를 이어간 류현진은 시즌 초반 엄청난 화력을 뽐내고 있는 보스턴 타선을 상대로 진정한 시험대에 섰다. 보스턴은 류현진이 좌투수임을 고려해 선발 라인업을 전원 우타자로 꾸려 대응에 나섰다.

3회까진 완벽했다. 직전 등판 경기와 마찬가지로 우타자 바깥쪽 보더라인에 걸치는 절묘한 공으로 보스턴 타자들을 요리했다. 3회까지 29개의 공만 던지며 상승세를 이어가는 듯 했다.

하지만 4회 들어 급격하게 무너졌다. 선두 타자 크리스티안 아로요와 J.D. 마르티네스에게 연속 안타를 맞고 무사 1, 2루 위기에 몰린 류현진은 후속 타자 잰더 보가츠에게 볼카운트 1볼 2스트라이크에서 4구째 던진 포심을 공략 당해 역전 3점 홈런을 허용했다. 홈런 타구 속도가 102.1㎞로, 빠르게 그린몬스터를 넘어갔다.

크리스티안 바스케스를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마윈 곤잘레스에게 좌전 2루타를 맞고 다시 득점권에 주자를 내보냈다.

헌터 렌프로를 삼진으로 잡고 고비를 넘기나 싶었으나 바비 달벡에게 중전 3루타를 맞고 추가 실점했다. 케빈 플라웨키를 3루 땅볼로 잡아 불을 껐지만 4회에만 26구를 던진 류현진의 투구수는 55개로 불어났다.

5회에도 1사 후 아로요에게 2루타를 얻어맞은 류현진은 마르티네스 타석 때 비셋이 실책을 범하면서 다시 실점 위기에 몰렸다. 다행히 후속 타자 보가츠의 땅볼 때 마르티네스를 2루에서 잡아냈고, 바스케스를 중견수 플라이로 돌려세워 실점하지 않았다.

5회까지 류현진의 투구수는 83개였고, 결국 토론토 벤치는 6회 수비 시작과 함께 류현진을 마운드에서 내리고 불펜을 투입했다.

최근 2경기에서 2득점에 그친 토론토 타선은 이날도 보스턴 마운드를 제대로 공략하지 못했다. 보 비셋과 랜달 그리칙이 상대 선발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에게 솔로 홈런을 뽑아낸 게 이날 득점의 전부였다.

로드리게스가 내려간 뒤 올라온 세 타자에게 단 1안타를 뽑는 데 그친 토론토는 무기력한 공격 속에 3연패를 지켜봐야만 했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