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세계테마기행] 화산이 끓고 얼음이 쏟아지는 아찔한 천국, 뉴질랜드 여행
[세계테마기행] 화산이 끓고 얼음이 쏟아지는 아찔한 천국, 뉴질랜드 여행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5.0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 EBS 세계테마기행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 EBS 세계테마기행

오늘(5월 5일, 수요일) EBS 1TV <세계테마기행>에서는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가 방송된다.

태고의 신비, 다채로운 대자연, 야생의 삶. 모든 것이 이 바다 위에 있다! 상상 이상의 아름다움을 지닌 남태평양 파라다이스로 떠나자!

인류 최후의 원시 문명을 간직한 파푸아뉴기니.
영혼이 자유로운 배우, 예지원을 인어공주로 만든 맑고 순수한 남태평양의 진주, 타히티.
화산이 끓고 얼음이 쏟아지는 아찔한 천국, 뉴질랜드.
신의 축복이 가득한 풍요로운 파라다이스, 보르네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들이 사는 낙원, 바누아투.

자세히 볼수록 더 매력적이고 신비로운 남태평양 바다. 그 속의 겸손하고 여유 가득한 사람들
한없이 맑고 투명한 바다 속의 보물 같은 섬들을 향해 떠나자!

이날 <세계테마기행>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에서는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편이 방송된다. 이날은 여행작가 김태한 씨가 큐레이터로 나선다.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 EBS 세계테마기행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 EBS 세계테마기행

■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제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5월 5일 오후 8시 40분)

화산 활동으로 만들어진 남태평양의 섬나라, 뉴질랜드(New Zealand). 뜨거운 화산과 빙하가 공존하는 반전의 땅이다. 남태평양 자연이 담긴 종합선물세트를 만나러 떠난다.

뉴질랜드 최초의 수도, 러셀(Russell)의 북적이는 선착장과 점점 모여드는 사람들! 자신이 만든 특별한 복장으로 차가운 바다에 뛰어드는 뉴질랜드 최고의 겨울 축제, 러셀 버드맨 축제의 현장이다! 모험은 즐겁게 도전은 유쾌하게! 남태평양 겨울 바다로 이륙해본다.

지옥의 문, 불의 고리라고 불리는 도시, 로토루아(Rotorua)로 향해 지열 온천지대 와이오타푸(Wai-O-Tapu)에서 크고 작은 활화산의 분화구와 형형색색의 연못을 보며 태초의 지구를 떠올리고, 이따금 치솟는 간헐천의 분수를 보며 요동치는 지구의 맥박을 느껴본다. 그중 형광색의 호수, 일명 악마의 온천(Devil’s Bath)에서 자연의 팔레트가 만든 색감의 매력에 푹 빠져본다.

들끓는 온천을 두려움보다 신의 축복이자 자연의 마법이라 여기며 화산 마을, 와카레와레와(Whakarewarewa)를 살아가는 마오리족의 지혜로운 삶을 들여다보고 지열을 이용한 천연 오븐으로 찐 음식도 맛본다.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 EBS 세계테마기행
남태평양 파라다이스 3부. ‘뜨거운 천국, 뉴질랜드’ / EBS 세계테마기행

뉴질랜드하면 양목장을 빼놓을 수 없다! 앤드류의 목장을 찾아 양치기개 퀸의 양몰이 솜씨도 보고 목장에서 빠질 수 없는 양털 깎기를 감상해본다. 귀여운 양의 재롱도 보고 앤드류 씨와 퀸의 우정도 느껴본다.

화산과 지열 활동의 중심지에서 휴식의 땅으로 변모한 타우포(Taupo)에서 노천 온천을 하며 달콤한 휴식을 취해본다. 마오리어로 ‘거품’이라는 뜻을 가진 거대한 후카 폭포(Huka Falls). 쏟아지는 물줄기를 감상하며 근심걱정까지 시원하게 날려보자!

서던알프스산맥(Southern Alps Mt.)을 따라 만년설이 쌓인 거대한 얼음의 땅, 폭스 빙하(Fox Glacier). 한 걸음 한 걸음이 모험과 도전이 되는 위대한 얼음의 땅을 걸으며 대자연의 장엄한 속살을 들여다본다.

살아있는 체험기를 전달하는 여행 프로그램 EBS1 ‘세계테마기행’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제공 = EBS 세계테마기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