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탄소중립도시’ 강남구, ‘기대해 챌린지’ 참여
‘탄소중립도시’ 강남구, ‘기대해 챌린지’ 참여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05.06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일 ‘2050 탄소중립도시 푸른 강남’ 선포식…5대 추진전략 70개 과제 시동
강남구청 전경 [강남구 제공]
강남구청 전경 [강남구 제공]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내달 1일 ‘2050 탄소중립도시 푸른 강남’ 선포식을 갖고, 전 구민을 대상으로 ‘기대해(기후위기 대응해요) 챌린지’를 진행한다.

구가 수립한 ‘2050 탄소중립 도시 푸른강남 종합계획’은 ▲지구온도 1.5℃ 이내 상승을 위한 탄소배출 감축(23개 과제) ▲탄소를 흡수할 수 있는 탄소배출 상쇄(5개) ▲탄소중립 거버넌스 구성 등 환경의식 개선(5개) ▲기후변화 피해 감소를 위한 적응대책(29개) ▲안전하고 살기 좋은 친환경 도시공간조성(8개) 등 5대 추진전략과 70개 사업이다.

구는 정비사업 44개 단지에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설비를 갖추고, 녹색건축물 설계기준에 따른 연 3450TOE(석유 1톤 연소 시 발생 에너지) 절감이 목표다. 공공·민간부문 LED등 교체와 온실가스 컨설팅 등은 주요과제다.

구민이 실천할 수 있는 세부안도 제시했다. 승용차·에코마일리지 참여와 일회용품 사용제로화, 녹색제품 의무구매를 유도한다. ‘2050 탄소중립 시민실천단’을 구성해 캠페인을 전개하고, 그린리더 200명을 양성한다.

한편, ‘기대해 챌린지’ 사업은 ‘보일러 사용 1시간 줄이기’ 등을 실천한 구민을 선정해 소정의 친환경 기념품을 전달하는 프로그램이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