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사)한국여성농업인 청도군연합회, 홀몸어르신을 위한 『행복한 진짓상』 마련
(사)한국여성농업인 청도군연합회, 홀몸어르신을 위한 『행복한 진짓상』 마련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1.05.06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지난 3일 (사)한국여성농업인청도군연합회(회장 이은주)가 홀몸 어르신들을 위한 행복한 진짓상을 마련해 어르신에게 직접 배달을 하면서 안부를 묻는 봉사를 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지사장 전태목)에서 주최하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지난 2017년부터 시작되어 벌써 5회째를 맞이했다.

이번 행복한 진짓상 봉사는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앞으로 4개월동안 매주 1회씩 결식 우려가 높은 어르신 11명을 대상으로 식사와 함께 밑반찬을 만들어 제공하며 안부를 묻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첫 배달에는 이승율 청도군수와 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 전태목 지사장이 직접 참여해 진짓상을 차리는데 일손을 보탰다.

이은주 한국여성농업인 청도군연합회장은 “여성 농업인 회원들의 정성 가득한 진짓상을 어르신들께 대접하니 큰 보람을 느끼고 한 분의 어르신이라도 더 대접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농사와 집안일로 바쁘데도 불구하고 여성농업인들께서 정성을 모아 홀몸어르신에게 반찬 봉사활동을 해주심에 깊은 감사 드리며, 농촌 행복나누기를 적극 실천하는 한국농어촌공사 경산·청도지사에도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주위에 어려운 이웃들이 따듯한 공동체의 정을 느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청도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