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EBS 극한직업] ‘주방’ 환골탈태 현장…‘UBR욕실’이 호텔식 욕실로
[EBS 극한직업] ‘주방’ 환골탈태 현장…‘UBR욕실’이 호텔식 욕실로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5.08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5월8일, 토요일) 저녁 EBS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극한직업>에서는 ‘봄철 인테리어의 양대 산맥, 주방과 욕실’ 편이 방송된다.

봄철 인테리어의 성수기 시즌이 돌아왔다! 특히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집 안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요즘. 가장 시간을 많이 보내는 공간에 대한 인테리어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그중에서도 위생이 중요해 수리가 필수인 주방과 욕실. 이곳을 위생적이고 새로운 공간으로 탄생시키기 위해 치열하게 일하는 사람들을 만나본다.

봄철 인테리어의 양대 산맥, 주방과 욕실 / EBS 극한직업
봄철 인테리어의 양대 산맥, 주방과 욕실 / EBS 극한직업

◆ 노후 되어 위생까지 걱정되는 오래된 주방의 새로운 탄생

부분 인테리어를 할 때 빠지지 않는 곳 중 하나가 바로 주방이다. 음식을 만드는 공간인 주방은 물과 불을 사용하는 공간이다 보니 집안의 다른 공간보다 수리나 교체를 하는 시기가 더 빠르기 때문이다. 

최근 주방 인테리어의 트렌드는 넓은 공간과 수납에 최적화된 ‘ㄷ자형’ 주방. 거기에 싱크대의 상판도 과거의 두꺼운 인조대리석에서 벗어나 1.2cm 정도의 얇은 두께의 무광 인조 대리석으로 바꾸는 추세! 얇아서 보기도 좋은 데다 내구성까지 좋아졌기 때문이다! 

내 집에 딱 맞는 기능을 탑재한 맞춤 싱크대를 제조하는 공정에서부터, 오래된 주방을 걷어내고 아름답고 쓰기 편한 최신식 주방으로 환골탈태를 위해 노력하는 작업자들을 만나보자.

봄철 인테리어의 양대 산맥, 주방과 욕실 / EBS 극한직업
봄철 인테리어의 양대 산맥, 주방과 욕실 / EBS 극한직업

◆ 낡아 냄새나는 UBR 욕실이 호텔식 욕실로 탈바꿈하다!

빠른 공사를 위해 조립형으로 타일 대신 플라스틱으로 외벽을 짜서 시공한 UBR 욕실. 최소 10~20년 된 방식이라 방수도 잘 안 되고, 하수구 악취가 문제라 욕실 리모델링 작업 중에서도 극하다고 알려져 있다.

이 UBR 욕실을 호텔식 욕실로 변신시키기 위한 작업이 시작된다! 벽 자체가 통으로 연결된 형태라서, 배관 설비와 방수 처리도 까지 다시 해야 하는 까다로운 작업 과정! 좁은 공간에서 진행되는 작업은 그야말로 고된 일이다! 오래된 욕실에서 간접 조명과 타일로 아름다움까지 살린 욕실로 바꾸기 위한 치열한 노동의 현장을 찾아가 본다. 

EBS 극한직업 <봄철 인테리어의 양대 산맥, 주방과 욕실> 편은 8일(토)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출처 = EBS ‘극한직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