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부활’ 10대 보컬, 김동명 ‘솔로 가수’로 어려운 점, 좋은 점 [퀸TV(Queen)]
‘부활’ 10대 보컬, 김동명 ‘솔로 가수’로 어려운 점, 좋은 점 [퀸TV(Queen)]
  • 박소이 기자
  • 승인 2021.05.1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명은 그룹 ‘부활’의 10대 가수로 활동 후 솔로로 독립했다.

정동하 다음 멤버로 김태원이 스카웃한 김동명에 대해 김태원은 곡을 발표해주지 못한 미안한 마음이 있다고 밝힌 바가 있다.

현재 MBN ‘보이스킹’ 오디션에 도전 중인 김동명은 첫 번째 무대에서 올크라운을 받으며 가볍게 통과했다.

김동명은 ‘보이스킹’ 첫무대에서 올크라운이 터지자 자신의 숨은 노력을 보상받은 느낌 때문인지 눈물을 보여 그간 숨겨둔 그의 음악적 외로움이 읽혀졌다.

퀸(Queen) 3월호 스타초대석 인터뷰로 만난 김태원은 무대에서와는 달리, 차분하고 잔잔하게 자신의 음악세계에 대해 들려주었다.“부활의 김태원 형님 도움이 많았다”, “부활에서 떠날 때 심정”에 이어 퀸 인터뷰 세 번째 이야기, ‘솔로’로 무대에 설 때 김동명의 생각에 대해 퀸TV 영상을 만나본다.


Q 솔로로 활동하면서 가장 크게 느끼는 차이점은 뭘까요?

내가 지금 잘하고 있는지 판단하는 게 힘들어요. 공연을 할 때도 ‘이게 맞나?’하는 질문을 스스로에게 해요. 형님들이 계셨을 땐 판단을 해주시기도 하는데, 이제는 제가 혼자 선택해야 하니까요. 다양한 시도를 해볼 수 있어서 비교적 자유롭기도 하지만 나에게 그걸 해낼 능력이 있는가 하는 고민도 따라와요. 책임감도 생기고요.

Q ‘불후의 명곡’이나 ‘복면가왕’에서의 활약도 인상 깊었어요.

<불후의 명곡>에서 청춘합창단과 함께 했던 ‘하얀손수건’ 무대는 아직도 가끔 찾아봐요. 데뷔무대를 잘 해내지 못했다는 생각에 좌절하고 있을 때 기회가 생겨서 하게 됐던 무대인데요. 두 번 좌절하고 싶지 않아서 정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스스로에게 보이는 무대거든요. 다시 볼 때마다 겸손해지더라고요. [인터뷰 송혜민기자] 

 

‘부활’ 10대 가수 김동명 ‘솔로 가수’로 어려운 점, 좋은 점 [퀸TV(Queen)]
‘부활’ 10대 가수 김동명 ‘솔로 가수’로 어려운 점, 좋은 점 [퀸TV(Queen)]


00:00:00 솔로로 활동하면서 달라진 점, 어려운 점은 뭘까요?

00:00:50 솔로가수로 좋은 점은요?

00:01:30 ‘불후의 명곡’이나 ‘복면가왕’에서의 활약도 인상 깊었어요.

영상촬영 김도형기자


**'부활' 김동명의 퀸 인터뷰는 계속 이어집니다.

#김동명 #부활 #보이스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