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8 19:25 (목)
 실시간뉴스
[EBS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가(家)…파주 ‘우주선 집’ & 진천 ‘화가의 집’
[EBS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가(家)…파주 ‘우주선 집’ & 진천 ‘화가의 집’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08.10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격적인 家 / EBS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家 / EBS ‘건축탐구-집’

파주, 주택가에 나타난 우주선 같은 집. 곡면으로 설계된 집 외벽엔 온통 빗살무늬 루버로 뒤덮여 있다. 고양이들의 터전에 집을 지은 것이 마음에 쓰여 자칭 고양이에게 빚진 ‘빚쟁이 부부’라고 칭하는 사랑스러운 부부의 집.

진천, 새소리만 들리는 한옥 사랑채와 강인한 매력을 풍기는 콘크리트 작업실이 동거하고 있는 집이 있다. 그곳에 사는 이들은 자유로운 영혼의 화가 남편과 간호사 아내. 유쾌한 노후를 보내고 있는 부부에게 집은 삶의 터전이자 직장이자 놀이터가 되었다는데…. 

상식의 틀을 깨버린 독특한 집에는 어떤 이야기가 숨겨져 있을까?

오늘(8월 10일, 화요일) EBS 1TV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家’ 편에서는 태양 빛을 이용한 건축적 감동을 주는 특별한 집과 이질적인 것들의 조화, 한옥 사랑채와 콘크리트 작업실의 동거 ‘화가의 집’을 찾아간다.

EBS 건축탐구 집 <파격적인 家> 편에서는 건축가 임형남, 노은주 소장과 함께 그들의 상상력이 한껏 발휘된 집으로 떠나본다.

파격적인 家 / EBS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家 / EBS ‘건축탐구-집’

■ 태양 빛을 이용한 건축적 감동을 주는 특별한 집

경기도 파주시, 한적한 주택가에 독특한 외관의 집이 눈에 띈다. 곡면으로 설계된 집의 외관은 블라인드로 둘러놓은 듯 온통 루버로 덮여있다. 변화하는 태양의 고도에 따라 여름에는 빛을 적절히 차단해주고 겨울에는 빛을 최대한 많이 끌어들여 주는 역할을 한다는 루버 덕분에 집은 상상력을 불러일으키는 공간이 된다.

이 집은 1층에서 직접 음악 카페를 운영하며 2, 3층을 주거공간으로 사용하고 있는 남편 김성수, 아내 손인옥 부부의 제2의 삶을 위한 보금자리다. 일찍이 문학, 음악과 같은 예술적 취향이 두드러졌던 남편은 집 또한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게 만드는 감동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 루버로 둘러싸인 건물 안으로 들어가면 마치 우주선 같은 내부와 루버를 통해 스며드는 빛과 그림자가 빚어내는 건축적인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다.

상상력으로 만들어낸 공간들이 합쳐져 새로운 시각을 만들어내는 집! 이 집을 찾은 임형남, 노은주 건축가는 우리나라 주택의 고정관념을 깬 놀라운 건축물이라며 감탄했다.

파격적인 家 / EBS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家 / EBS ‘건축탐구-집’

■ 한옥 사랑채와 콘크리트 작업실의 동거 ‘화가의 집’

예술의 꽃이 피어나는 곳, 진천 공예마을. 그곳에는 절대 어울리지 않을 것만 같은 두 채의 집에서 조화를 이루며 사는 사람들이 있다. 8평의 소박한 한옥 사랑채, 그곳에 가만히 앉아있으면 지나가는 새소리, 흐르는 물소리밖에 들리지 않는 그야말로 자연 그대로의 공간이다. 철거 직전의 오래된 절을 해체하고 다시 재건축한 덕분에 사랑채 주위에서는 여전히 고즈넉함과 여유로움이 느껴진다.

그런 사랑채 바로 옆에는 아이러니하게도 회색의 콘크리트 건물이 있다. 투박하고 강인한 힘이 느껴지는 이 건물은 집주인의 작업실 겸 살림집이다. 이질적인 두 건물은 서로 몇 발자국 안 되는 거리에서 함께 공존하고 있다.

이 집에 사는 이들은 남편 손부남 씨와 아내 오선자 씨 부부다. 8평의 한옥과 대비되는 100평 규모에 층고가 6미터에 달하는 콘크리트 건물. 그 내부 역시 마치 만물상을 방불케 할 정도의 파격적인 공간이다. 화가인 남편이 아내와 데이트를 한다며 고물상을 돌며 사들인 국적불명의 물건들로 가득하다.

EBS 건축탐구-집 <파격적인 家> 편은 10일 오후 10시 45분에 방송된다.

[Queen 이광희 기자] 사진출처 = EBS ‘건축탐구-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