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23:05 (금)
 실시간뉴스
뉴욕증시, 셧다운 피했지만 급락 마감…다우 1.59%↓ S&P 1.19%↓
뉴욕증시, 셧다운 피했지만 급락 마감…다우 1.59%↓ S&P 1.19%↓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10.01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증권정보
네이버 증권정보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셧다운 우려를 면했음에도 대폭 하락 마감했다

30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다우 지수)는 전장 대비 546.80포인트(1.59%) 내린 3만3843.92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10월 이후 월간 최대 낙폭이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52.02포인트(1.19%) 내린 4307.44로 체결됐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도 63.86포인트(0.44%) 내린 1만4448.58로 마감했다.

이로써 한 달간 S&P 500 지수는 4.8%, 다우 지수는 4.3%, 나스닥 지수는 5.3% 하락했다. 분기 기준 다우지수는 1.9% 하락, 나스닥지수는 0.4% 내렸고 S&P500지수는 0.2% 올랐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 의회는 이날 회계연도가 종료되기 불과 몇 시간 전 상하원이 12월 3일까지 연방정부에 예산을 지원하는 임시지출 예산안을 통과시키면서 가까스로 셧다운을 피할 수 있었다.

그러나 부채 한도 증액안과 조 바이든 대통령의 광범위한 사회 지출 안건에 대한 이견은 해결되지 않았다.

투자 전략 분석가인 로스 메이필드는 "시장은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부채 상한선을 둘러싼 정책 그리고 지출 법안을 둘러싼 혼란 분기가 정점에 이르면서 시장을 짓누르고 있다"고 분석했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