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3 02:30 (토)
 실시간뉴스
[올림픽] 황대헌, 쇼트트랙 男 1500m 금메달…한국 선수단 첫 金
[올림픽] 황대헌, 쇼트트랙 男 1500m 금메달…한국 선수단 첫 金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2.02.09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서 5위·박장혁 7위
9일 오후 중국 베이징 수도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 경기에서 황대헌이 1위로 금메달을 획득 후 태극기를 흔들며 환호하고 있다. 
9일 오후 중국 베이징 수도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 경기에서 황대헌이 1위로 금메달을 획득 후 태극기를 흔들며 환호하고 있다. 

대한민국 쇼트트랙 대표팀 에이스 황대헌(강원도청)이 베이징 올림픽에서 한국 선수단 첫 금메달을 따냈다. 

황대헌은 9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2분09초23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로서 황대헌은 이번 대회 한국 선수단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8일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1500m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김민석에 이어 두 번째 메달이 나왔다. 

황대헌은 지난 2018 평창 대회 1500m 결승에서 넘어졌던 것과 이번 대회 1000m 준결승에서 편파 판정의 희생양이 됐던 아쉬움을 모두 털어냈다.

한국 선수의 올림픽 쇼트트랙 1500m 금메달은 통산 4번째다. 앞서 안현수(2006), 이정수(2010), 임효준(2018) 등이 이 종목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앞선 준결승에서 페널티가 많이 나오며 결승전에는 총 10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예상 밖의 복잡한 상황이 펼쳐졌지만 한국 선수들은 침착하게 경기를 풀어갔다.

한국 선수들은 초반 중위권에 자리 잡았다. 그리고 10바퀴를 남겨둔 순간 황대헌이 순식간에 치고 나가 1위로 올라섰다.

중반부터 확고하게 페이스를 유지한 황대헌은 침착하고 영리하게 인코스를 지키며 마지막까지 1위를 질주, 값진 금메달을 수확했다.

이준서와 박장혁은 아쉽게 메달권에 들지 못했다.

이준서는 2분09초63으로 5위에 자리했다. 1000m 경기에서 왼손에 부상을 당했던 박장혁은 2분10초19로 7위에 이름을 올렸다.

[Queen 이광희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