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2 05:15 (토)
 실시간뉴스
[지자체 오늘 뉴스] 안양시
[지자체 오늘 뉴스] 안양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2.05.20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청소년재단 만안·석수·평촌청소년문화의집 2022 현충시설 활성화 공모사업 선정]
 
안양시청소년재단(대표이사 조희련, 이하 재단) 산하 만안 · 석수 · 평촌청소년문화의집은 경기남부보훈지청이 주관한 2022 현충시설 활성화 공모사업에 각각 선정됐다.

이번 공모는 현충시설을 역사 교육 현장체험의 장으로 활용함으로써 시민들의 나라사랑 정신을 함양하고자 기획된 현충시설 체험 및 탐방 사업으로, 재단은 3개 사업 유치를 통해 보조금 1,400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선정된 프로그램은 ▲현충시설을 달리다-현충투어런(만안청소년문화의집) ▲시간을 달리는 청소년독립운동가(석수청소년문화의집) ▲3D 시간여행 그날을 만나다(평촌청소년문화의집) 등 3개 프로그램이다.

만안청소년문화의집(소장 김기홍)은 초등학교 3~6학년을 대상으로 현충시설 탐방 프로그램 ‘현충시설을 달리다–현충투어런’을 선보일 예정이며, 석수청소년문화의집(소장 김진희)은 초등학교 4~6학년을 대상으로 청소년 독립운동가에게 전하는 선물 및 영상편지를 제작하는 ‘시간을 달리는 청소년독립운동가’를 기획했다.

평촌청소년문화의집(소장 이정순)은 초등학교 3~6학년을 대상으로 순국선열 및 독립운동 역사를 살펴볼 수 있는 3D 전시회를 기획 · 운영하는 ‘3D 시간여행 그날을 만나다’를 운영할 예정이다.

조희련 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보다 많은 청소년들이 현충시설을 탐방하며 올바른 역사관을 정립하고 호국 정신을 함양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히며, 많은 청소년들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안양시, 안양대교, 비산골 음식특화거리 경관조명 사업 완료]

비산인도교 경관조명
비산인도교 경관조명

 

-‘공존의 빛’안양대교 16일부터 아름다운 야간 경관 선보여
-비산교, 비산인도교도 5월 중 준공 예정

안양 중앙로를 연결하는 안양대교가 밤을 환하게 비추며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안양시가 총 사업비 30억원을 들여 경관조명 사업을 벌이는 가운데 안양대교(만안구 안양동)와 비산골 음식특화거리에 대해 조명설치를 마쳤다고 18일 밝혔다.
 
16일부터 조명이 밝히기 시작한 안양대교의 경관조명 컨셉은‘공존의 빛’, 시시각각으로 다양한 색상의 문향을 만들어 내며 시선을 끈다. 스마트 행복도시 안양임을 알리는 글자체도 만들어 낸다.
 
이 경관조명은 다리 아래를 흐르는 안양천에 비추어지면서 화려함을 더한다.

‘생명의 숨 365’를 스토리 컨셉으로 한‘비산골 음식특화거리’또한 아름다운 조명이 밤거리를 비추면서 산책 나온 시민들에게 근사한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이 지역의 조명은 담장가와 가로등을 활용한 조명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시는 경관조명 설계단계에서부터 빛 공해 방지와 운전자의 야간 통행 안전을 위해 지역주민과 전문가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했다. 안양대교 경관조명은 현재 오후 7시30분에 켜져 10시에 꺼지며, 탄력적으로 조정될 예정이다.
 
시는 비산동 학의천 일대 추진 중인 경관조명 공사도 이달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현재 비산교는 상부 난간과 하단에 설치가 끝나, 오색의 빛이 밤 풍경을 아름답게 수놓고 있다. 비산 인도교의 디자인 경관과 태양광을 활용한 돌다리 조명이 완료 단계에 접어든 상태다.
 
시 관계자는 경관조명 사업으로 지역 곳곳을 비춰 볼거리를 선사하고 밤거리 안전도 기하겠다고 전하고, 안양4동 삼덕공원에 대해서도 올해 경관조명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해당기관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