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6 06:05 (목)
 실시간뉴스
해외주식 0.000001주 단위로 사고 판다 ... 아마존 등 고가주식 쪼개서 매매
해외주식 0.000001주 단위로 사고 판다 ... 아마존 등 고가주식 쪼개서 매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2.07.18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신증권은 스탠더드앤푸어스(S&P)500 지수를 구성하는 애플, 아마존 등 고가의 우량 주식을 소액으로 쪼개서 매매할 수 있는 '해외주식 소수점 투자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소규모 투자자금으로 고가의 해외주식에 분산투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한 서비스다. 0.000001주 단위부터 사고 팔 수 있으며, 최소 매수 주문금액은 1000원이다.

소수점 투자는 실시간 거래가 아닌 정규장 마감 종가 주문 방식으로 체결된다. 대상 종목은 S&P500 지수를 구성하고 있는 미국 우량 주식이다.

'해외주식 소수점 투자 서비스'는 대신증권 고객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대신증권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내 '해외주식 소수점 투자' 화면에서 신청하고 매매하면 된다.

대신증권은 해외주식 소수점투자 서비스 이용고객 선착순 500명에게 투자지원금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8월19일까지 진행한다.

소수점 거래로 해외주식을 매수한 횟수가 5회 이상이면 5000원, 10회이상이면 1만원을 제공한다.

김상원 대신증권 디지털부문장은 "해외주식 소수점 투자 서비스를 이용하면 적은 금액으로도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투자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편리한 투자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Queen 김정현 기자] 사진 대신증권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