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7 20:10 (화)
 실시간뉴스
전남교육청, 코로나 재유행에도 2학기 전면 등교수업
전남교육청, 코로나 재유행에도 2학기 전면 등교수업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2.08.10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열린 전남교육청 2학기 학사운영 방안 협의 시군교육장 영상회의

전라남도교육청이 코로나19 재유행에도 전체 학교 전면 등교수업으로 2학기 학사일정을 시작할 방침이다.

도교육청은 10일 청사 상황실에서 김대중 교육감 주재로 22개 시·군 교육장 영상회의를 갖고 '2022학년도 2학기 방역 및 학사운영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에서 모든 학교는 1학기에 이어 2학기에도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정상 등교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다만 코로나19 감염병 상황이 악화할 경우 교육(지원청)청과 학교의 자체 기준에 따라 학급·학년 단위의 유연한 학사운영이 이뤄진다.

2학기 학사운영도 1학기와 마찬가지로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정상등교 △학년(학급) 단위 부분 원격수업 △학교 단위 전면 원격수업 유형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방역수칙 준수 하에 교과·비교과 활동이 정상적으로 이뤄지도록 하며 교과보충 및 대학생 튜터링, 기초학력 지원, 심리·정서치유 등 교육결손 해소 및 교육회복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학교 현장의 코로나19 재확산을 차단하고 예방하기 위해 등교 전 방역인력과 방역물품을 확충하고 개학 후에는 접촉 빈번 장소에 대한 일상소독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 교실 등의 창문은 상시 개방을 원칙으로 하되 기상 상황으로 상시 개방이 어려운 경우 수시 개방, 환기장치 가동 조치를 취하도록 했다.
  
현장체험학습은 학부모 동의(동의율 100명 미만 70%, 100명 이상 80%)와 학교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쳐 추진하되 사전·사후 안전 및 방역점검에 철저를 기하도록 했다.

김대중 전남교육감은 "2학기 개학을 앞두고 코로나19가 재유행 국면으로 치닫고 있어 걱정이 많다"면서 "2학기에도 철저한 방역체계를 가동하는 가운데 전면 등교수업을 실시함으로써 학생들의 교육활동을 온전하게 유지하려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Queen 김경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