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성군, ‘한국해양레포츠 기술원 건립’ 추진 본격화
고성군, ‘한국해양레포츠 기술원 건립’ 추진 본격화
  • 김도형
  • 승인 2017.06.0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제2차 지방재정 중앙 투자심사 통과

고성군은 한국해양레포츠기술원 건립 사업에 대한 2017년 제2차 지방재정 투자 심사가 통과됨에 따라 사업 추진을 본격화한다고 7일 밝혔다.

해당 부지가 표시된 전경

한국해양레포츠기술원은 해양레포츠의 저변 확대, 고부가가치 산업 활성화를 위해 해양레포츠 분야의 전문 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하고자 건립 계획된 기관이다.

군은 회화면 봉동리 일원에 사업비 182억 원(국비 90억, 도비 27억, 군비 65억)을 투입해 올해 실시 설계를 추진하고 2018년에 착공해 2020년에 완공할 계획이다.

기술원에는 교육동(생활동, 교육동 등) 및 훈련동(다이빙풀, 수영풀), 해상계류장(50척 규모)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국해양레포츠기술원에서는 ▲마리나 전문 인력 및 마리나 항만 운영 과정 등의 해양 전문 인력양성 프로그램 ▲생존수영·응급처치·인명구조 등의 공인해상 안전 프로그램 ▲스킨스쿠버를 비롯한 해양레포츠 체험교육 등 전반적인 해양레포츠 교육이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군은 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새 정부의 정책 기조인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시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지난 2016년부터 준비해온 중앙투자심사가 이번에 통과돼 본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고성군이 해양 레포츠메카로 발돋움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Queen 김도형] 사진 고성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