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건식쌀가루로 만든 떡, 품질 요건 및 제조 방법
건식쌀가루로 만든 떡, 품질 요건 및 제조 방법
  • 이지은
  • 승인 2017.12.0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진흥청이 가공용 쌀 소비 확대와 쌀가루산업 활성화를 위해 건식쌀가루를 이용한 떡 제조에 적합한 품질 요건과 제조 방법을 소개했다.

기류분쇄기로 제조한 건식쌀가루를 백설기와 절편 및 증편 제조에 적용해 시험한 결과, 떡용 쌀가루로는 가루 평균 지름은 50~100㎛(150~250메쉬), 손상전분립 비율은 10% 이내가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떡 종류에 따른 적합한 품종으로는 백설기의 경우 '백진주'와 '설갱'이, 절편과 증편의 경우 '한아름2호', '보람찬', '삼광'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떡은 전통적으로 쌀을 3~12시간 물에 불린 다음 분쇄하는 '습식 제분 방식'을 이용했으나, 최근 기류분쇄기 등의 개발로 쌀을 물에 담그지 않고도 고운 쌀가루 제조가 가능해졌다. 이 방법을 이용하면 습식에 비해 쌀가루 제조 시간이 단축되고 경비를 30~50% 절감할 수 있다.

건식쌀가루의 이용 확대를 위해 농촌진흥청 누리집에 견과류 베리 설기 등 28종의 설기류에 대한 제조법과 절편 가공기술을 게시했으며, 증편에 대한 제조법도 영농활용기술 심의 후 소개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수확후이용과 김선림 과장은 "건식쌀가루를 이용한 제품 및 가공기술이 개발된다면 국내 쌀 소비 촉진에 큰 역할을 할 것이다."라며, "머지않아 제조법이 기재된 떡용 쌀가루 포장제품이 시중에 나와 가정에서도 쉽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Queen 이지은 기자] 사진 [농촌진흥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