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JTBC <미스 함무라비> 박현정이 고아라에게 전하는 위로 “내 안의 괴물도 또렷이 보여”
JTBC <미스 함무라비> 박현정이 고아라에게 전하는 위로 “내 안의 괴물도 또렷이 보여”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6.26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제공: JTBC ‘미스 함무라비’ 캡처

JTBC <미스 함무라비> 박현정이 고아라에게 진심이 담긴 따뜻한 조언을 건네 안방극장에 뭉클한 감동을 선사했다.

박현정은 지난 25일 방송된 JTBC <미스 함무라비> 10회 방송에서 법원의 부조리함 속에서 아무것도 할 수 없는 현실에 회의감을 느끼고 있는 박차오름(고아라)을 찾아가 자신의 경험담을 들려주며 가슴 뭉클한 위로를 전했다.

극중 오정인(박현정)은 법원 구내식당에서 식사를 하고 있던 박차오름을 발견하고 커피 한잔 하자는 제안을 했다. 이어 오정인은 자신이 판사가 된 이유를 독백하듯 나지막이 털어 놓으며 “사람들 속의 괴물을 들여다볼수록, 내 안의 괴물도 또렷이 보이더라구요. 엄격한 가정에서 모범생의 탈을 쓰고 자랐지만, 속으로는 날 억누르고 괴롭히는 인간들, 모두 죽여 버리고 싶다고 생각한 적이 많았어요”라고 충격적인 자신의 어린 시절 경험담을 들려줘 박차오름을 놀라게 만들었다.

또한 차근차근 어렸을 적 얘기를 털어놓는 박차오름의 말을 묵묵히 다 듣고 나서 두 손을 꼭 잡아 주더니 “박 판사님은 누구보다 상처를 많이 입었기 때문에, 누구보다 더 좋은 판사가 될 수 있을 거에요”라고 위로의 말을 건네 잔잔한 울림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현정은 인생을 먼저 경험한 선배로서 힘들어 하는 후배를 위해 위로를 전할 줄 아는 속 깊은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에 따뜻한 감동을 안겼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