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부상 복귀 정현, 애틀랜타오픈 1회전 부전승 "다시 가즈아~"
부상 복귀 정현, 애틀랜타오픈 1회전 부전승 "다시 가즈아~"
  • 류정현기자
  • 승인 2018.07.23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2위·한국체대)의 돌풍이 다시 재현될까.

정현은 23일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개막하는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B&T 애틀랜타오픈(총상금 66만8460 달러)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했다. 이 대회에 3번 시드를 받고 출전해 1회전 부전승으로 16강에 직행했다.

정현은 고질적인 발목 부상 때문에 5월 초 ATP 투어 마드리드 오픈 1회전에서 탈락한 이후 대회에 출전하지 못하다가 2개월여 만에 이 대회를 통해 복귀전을 치르고 있다.

정현은 올시즌 호주오픈 4강을 시작으로 델레이비치 오픈과 멕시코 오픈, BNP 파리바 오픈, 마이애미 오픈에서 연달아 8강에 오르며 월드 클래스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하지만 지난 5월 발목 통증이 재발해 마드리드오픈 1회전에서 탈락한 이후로는 공식 대회에 나서지 못하다 이번 대회에서 와일드 카드를 받고 출전했다.

정현의 2회전 상대는 테일러 프리츠(65위·미국)-람쿠마르 라마나탄(161위·인도) 경기의 승자다. 이번 대회 톱 시드는 올해 윔블던 4강까지 올랐던 존 이스너(8위·미국)가 받았고 2번 시드는 닉 키리오스(18위·호주)에게 돌아갔다.

정현은 3번 시드를 받았다. 정현은 지난해에도 발목 부상 후 이 대회를 통해 복귀한 바 있다.[Queen 류정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