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충무로 배우 박해일·수애의 만남 <상류사회>, 강렬한 야심 돋보이는 스틸 공개
충무로 배우 박해일·수애의 만남 <상류사회>, 강렬한 야심 돋보이는 스틸 공개
  • 전해영 기자
  • 승인 2018.08.08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무로 명품 배우 박해일과 수애가 처음으로 합작한 영화 <상류사회>가 그들의 강렬한 야심이 돋보이는 스틸을 공개해 주목받고 있다.

<상류사회>는 각자의 욕망으로 얼룩진 부부가 아름답고도 추악한 ‘상류사회’로 들어가기 위해 모든 것을 내던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첫 스크린 만남에 부부로 호흡을 맞춘 박해일과 수애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영화 속 그들의 캐릭터를 한 눈에 보여주는 야심 폭발 스틸 3종이 방출됐다.

먼저 인기 경제학 교수에서 정치 신인으로 거듭나는 ‘장태준’으로 분한 박해일의 강렬한 눈빛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가 맡은 장태준은 서민경제를 위한 비전을 제시하는 평범한 교수에서 우연한 기회로 민국당의 공천을 받은 뒤 상류사회로의 진입을 위해 거침없는 욕망을 드러내는 인물이다.

특히 공개된 스틸 속 장태준은 국회의사당을 배경으로 강한 눈빛을 보이고 있어 정치계를 향한 그의 야망적인 모습을 기대케 한다.

이어 미술관 부관장 ‘오수연’역의 수애가 초록빛의 화려한 드레스와 레드립으로 압도적 존재감을 뽐내는 스틸도 공개돼 이목을 끈다. 오수연 역시 부관장에서 관장으로 오르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야망을 가진 인물로, 공개된 스틸 속 그녀의 표정을 통해 이러한 오수연의 면모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여기에 정치인 장태준의 첫 등장을 알리는 ‘시민 은행 설립’ 후원회에서 샴페인잔을 들고 어딘가를 뚫어지게 응시하는 모습의 스틸은 부부의 상류사회를 향한 강렬한 야심이 담겨있어 영화 속 두 캐릭터가 만들 스토리에 호기심이 무르익고 있다. 

영화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