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PGA,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향후 3년 간 개최
KPGA,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향후 3년 간 개최
  • 류정현 기자
  • 승인 2018.11.15 0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MOU 체결식에 참석한 KPGA 양휘부 회장(왼쪽)과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MOU 체결식. KPGA 양휘부 회장(왼쪽)과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골프 대회가 2021년까지 이어진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양휘부 회장과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14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KPGA빌딩에서 향후 3년간 대회 개최에 대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하며 다시 한 번 손을 맞잡았다.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은 지난 9월 국내 최초의 프로암 정규대회로 진행되며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박찬호, 이승엽, 우지원 등의 스포츠 스타와 이정진, 김성수, 오지호 등 유명 연예인이 참가해 프로 선수와 팀을 이뤄 경기를 펼치며 색다른 재미와 볼거리를 제공했다. 특히 본 대회는 나눔의 가치 실천에 앞장서며 그 의미를 더했고 향후 대회에도 사회공헌활동은 지속될 예정이다.

KPGA 양휘부 회장은 "휴온스의 후원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이 KPGA 코리안투어를 대표하는 대회가 되길 바라며 양질의 대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대회 개최를 이어가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국내에서 새롭게 시도된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은 많은 의미가 담긴 대회이다. 보다 색다른 콘텐츠로 골프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KPGA 코리안투어의 흥행을 선도하는 대회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 계속해서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을 통해 KPGA 코리안투어 타이틀 스폰서로 나선 휴온스는 1965년 설립된 제약 전문 기업이다. 약 300여종의 의약품 품목 허가를 보유하고 있으며 변화하는 트렌드에 맞춰 웰빙의약품,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등 사업 다각화를 추진하는 등 '글로벌 토탈 헬스케어 기업'으로의 성장을 도모하고 있다.[Queen 류정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