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JTBC 이태란, 김서형에 “천벌을 받을 년”
JTBC 이태란, 김서형에 “천벌을 받을 년”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1.0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SKY 캐슬’ 캡쳐
사진제공: ‘SKY 캐슬’ 캡쳐

이태란이 김서형을 향한 칼을 뽑아 들었다.

5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연출 조현탁 극본 유현미) 14회에서는 김서형을 찾아가 첨예한 대립을 벌이는 이태란의 모습이 그려졌다. 아이들의 영혼을 조종하고 거짓말을 한 김서형을 향해 결투장을 던지며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이수임(이태란 분)은 사라졌던 영재(송건희 분)를 만나 김주영(김서형 분)이 그동안 행했던 악행에 대해 알게 됐다. 영재가 서울의대에 합격하자 가을(이주연 분)이의 연락처를 건네며 처참하게 살고 있는 가을이의 소식을 전해 엄마를 향한 적대감에 불씨를 지핀 것. 또한, 수임은 영재의 성적이 떨어질 때마다 엄마를 향한 거부감을 세뇌시켰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을 금치 못했다.

수임은 한서진(염정아 분)에게 김주영의 진실을 전함과 동시에 예서(김혜윤 분)가 주영의 코디를 받지 않도록 도와주는 등 서진과 손을 잡고 김주영을 몰락시키려 했다. 이어, 수임은 주영을 찾아가 그녀가 딸의 사고에 대한 충격으로 의도적으로 아이들을 망가뜨리고 있다고 지적했지만, 주영은 되려 아이들의 불행은 자신 때문이 아닌 부모들 탓이라며 뻔뻔한 태도를 보였다.

“정민이 엄마하고, 영재 엄마한테도 이렇게 얘기했니? 당신들 책임이라고? 천벌을 받을 년! 내가 네 악행을 끝내 줄 테니까 두고 봐”라며 맞서 싸울 것을 예고하며 소설을 다시 쓰기 시작하는 수임의 모습은 이후 주영과의 팽팽한 대립이 펼쳐질 것을 예감하게 했다.

한편, 이태란과 염정아가 손을 잡고 김서형을 향한 대립각을 형성한 JTBC <SKY 캐슬>의 앞으로의 전개에 관심이 모아진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