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설날 제사상 & 차례상 차리는 법
설날 제사상 & 차례상 차리는 법
  • 박소이 기자
  • 승인 2019.02.05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사상 차례상 차림
제사상 차례상 차림

 

우리 민족은 한해가 시작되는 음력 1월 1일, 조상님께 차례를 지내며 한 해의 안녕을 기원한다. 기해년 설날 아침, 온 가족이 정성껏 준비한 음식을 차례상에 올리고 조상들께 세배를 올린다. 설날 아침 가장 먼저 해야 하는 일, 차례상 제대로 차리는 법.

차례상 제사상 차리는 법

조상님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차례상을 준비하는 것은 어느 곳이나 같다.

제사 음식을 제수라고 하며, 제수를 제사상에 차리는 일을 진설이라고 한다. 제수는 지방별로 수확하는 특산품이 다르기 때문에 지방과 가정별로 조금씩 다르고, 제수를 놓는 위치 또한 차이가 있다.

제사상은 신위(神位, 지방)가 놓인 쪽을 북쪽으로 한다. 제사를 지내는 사람인 제주가 차례상을 바라보았을 때 신위의 오른쪽이 동쪽, 왼쪽이 서쪽이다.

차례상은 음양오행설에 따라 해가 뜨는 동쪽은 양, 해가 지는 서쪽은 음의 방향이다. 생선을 놓을 때는 머리는 동쪽으로, 꼬리를 서쪽으로 두는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또한 땅에 뿌리는 둔 음식은 음을 상징하므로 종류의 수를 짝수로, 이 외의 음식은 하늘에서 얻어졌다고 해서 양의 수인 홀수로 맞춘다.

제사상은 보통 5열로 상을 차리는 것이 기본이다. 신위가 있는 쪽을 1열로 볼 때 1열에는 밥과 국 등의 식사류인 ‘반갱’을 놓고, 2열에는 탕을 올리며, 3열에는 구이나 전, 4열에는 나물과 김치 등의 밑반찬류, 5열에는 과일이나 한과 등의 후식을 놓는다.

·반서갱동 : 밥은 서쪽, 국은 동쪽에 놓는다.
·고비합설 : 내외일 경우 남자 조상과 여자 조상은 함께 모신다.
·직접거중 : 구이류는 중앙에 놓는다.
·시접거중 : 수저를 담은 그릇은 신위의 앞 중앙에 놓는다.
·어동육서 : 생선은 동쪽, 고기는 서쪽에 놓는다.
·동두서미 : 머리를 동쪽에, 꼬리는 서쪽에 놓는다.
·면서병동 : 국수는 서쪽에, 떡은 동쪽에 놓는다.
·배복방향 : 닭구이나 생선포는 등이 위를 향하게 놓는다.
·숙서생동 : 익힌 나물은 서쪽, 생김치는 동쪽에 놓는다.
·홍동백서 : 붉은색 과일은 동쪽, 흰색 과일은 서쪽에 놓는다.
·동조서율 : 대추는 동쪽, 밤은 서쪽에 놓는다.

차례상에는 매우 다양한 음식들이 올라가지만 올려서는 안 되는 음식이 있다. ‘혼’을 쫓는다고 알려진 팥, 복숭아, 마늘, 고춧가루는 올리지 말아야 한다. 또한 삼치, 꽁치, 갈치 등 ‘치’자로 끝나는 생선은 올리지 않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