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왜그래 풍상씨> 윤선우, 이시영 구하려다 평생 다리 절게 됐다
<왜그래 풍상씨> 윤선우, 이시영 구하려다 평생 다리 절게 됐다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2.14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KBS 2TV ‘왜그래 풍상씨’ 방송 화면 캡처
사진 : KBS 2TV ‘왜그래 풍상씨’ 방송 화면 캡처

<왜그래 풍상씨> 윤선우와 이시영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왜그래 풍상씨>에는 화상(이시영 분)을 구하려다 다리를 다치게 된 유흥만(윤선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흥만과 화상의 첫 만남이 보여졌다. 과거 웨이터로 근무하던 흥만은 같은 술집에서 일하던 화상과 처음 알게 됐던 것. 흥만은 술을 마시고 괴로워하는 화상에게 약을 건네는 등 무심하면서도 다정하게 챙겨주는 츤데레(?) 매력으로 호감을 표현, 안방극장에 설렘을 유발했다.

그러나 둘의 만남은 그리 오래가지 못했다. 깡패에게 끌려가는 화상을 목격한 흥만이 분노에 휩싸여 깡패를 맥주병으로 내려쳤고 분에 못이긴 깡패가 폭력을 행사해 흥만의 발목을 밟아 부러뜨렸다. 결국 흥만은 화상을 구하려다 평생 다리를 절게 된 사연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