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BS <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모든 기억 되찾아…복수의 서막 열리나
KBS <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모든 기억 되찾아…복수의 서막 열리나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3.19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배우 김진우의 기억이 돌아오면서 새로운 서막이 열렸다.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극본 문은아 연출 김명욱)에서 충격적인 사고로 인하여 박도경의 얼굴로 페이스 오프 된 '이수호'로 열연하고 있는 배우 김진우가 그간의 있었던 일들을 기억해내며 시청자들을 숨죽이게 만들었다.

지난 번 김진우는 또 다시 사고를 당하며 안방극장을 놀라게 했었지만 극적으로 의식을 되찾았다. 깨어난 후 자신이 누구인지 그리고 이수경(오산하 역)이 자신의 아내였다는 사실까지 기억해내며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김진우는 자신을 이렇게 만든 진태현(김남준 역)과 하연주(장 에스더 역)에게 복수의 칼날을 겨루며 죗값을 치르게 하기 위해 기억이 돌아오지 않은 척 연기를 하는 등 굳은 결심을 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 동안 정체성에 대한 혼란의 시기를 겪었던 김진우가 각성하며 극의 긴장감을 한껏 높였고, 앞으로 그들을 점점 압박해 가며 악행을 응징해 나갈 그의 활약에도 기대감이 쏟아지고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