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남원시, 시민의 삶의 질 향상 위한 인프라 발굴에 나서
남원시, 시민의 삶의 질 향상 위한 인프라 발굴에 나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3.22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복투자 방지-국가 공모사업에 선제적 대응키로
120 민원봉사대 활동에 참여중인 이환주 남원시장.
120 민원봉사대 활동에 참여중인 이환주 남원시장.

 

남원시가 시민들이 일상생활에 필요한 모든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한 사전 조사를 실시한다.

남원시는 이를 통해 올해 시정 표어인 ‘친절하고 살맛나는 천년남원’에 걸맞는 생활밀착형 정책발굴에 행정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남원시는 이번 조사를 현 정부의 ‘지역밀착형 생활 SOC 투자 확대’ 정책에 대한 선제적 대응과 함께 지역의 창의를 적극 장려‧활용하여 국가 예산 공모사업과 향후 예산 편성 기초 자료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조사에서는 사업의 공공성, 사업부지 확보 가능성, 읍면동간 지역 발전의 형평성을 고려하여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남원시는 조사된 자료를 활용해 각 읍면동의 중복투자를 방지하고 시설별 부지확보 등 준비기간을 단축하며 장래 유휴시설이 발생할 경우 공간 활용의 유연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원시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동충동과 죽항동 일원 시외버스터미널 주변 14만㎡에 국비 85억원과 도비 14억원, 시비 43억원 등 총 142억원을 들여 도시재생뉴딜사업을 추진하는 등 주민들의 직접적인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환주 시장은 "우리시에 알맞은 지역 주민 밀착형 생활 SOC 사업을 발굴해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일자리 창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겠다”며 "시민들이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추진하겠다 ”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남원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