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남 곡성으로 떠난 ‘불타는 청춘’…미스코리아 출신 오현경 등장에 경악
전남 곡성으로 떠난 ‘불타는 청춘’…미스코리아 출신 오현경 등장에 경악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4.23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배우 오현경 등장이 예고돼 시선이 집중된다.

23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는 역대급 새 친구 배우 오현경이 봄맞이 여행에 함께 한다. ‘불타는 청춘’ 제작진은 평소 방송에서 자주 언급됐던 오현경의 출연을 위해 오랜 시간 설득 끝에 승낙을 받았다고 한다.

1989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 오현경은 아름다운 외모와 몸매로 시청자에게 변함없는 사랑을 받는 것은 물론, 많은 국민 드라마에 출연해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며 연기자로서 자질도 입증받은 바 있다.

이번에 청춘들은 봄 소풍 콘셉트로 따뜻한 남쪽 지방인 전라남도 ‘곡성’으로 떠났다. 새 친구 오현경은 자신을 마중 나와줄 친구로 신효범을 지목했고, 이에 남은 청춘들은 새 친구가 남자일 것으로 추측했다. 오현경은 신효범과의 특별한 사연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청춘들 앞에 새 친구로 오현경이 등장하자 모두 경악을 금치 못했다. 특히 김광규는 새 친구와 미용실에서 만나서 ‘불타는 청춘’ 섭외를 하려고 했던 순간을 언급했다. 이어 마당발 오현경은 차례로 강경헌, 최성국, 김부용, 양익준 등 많은 청춘들과 인맥과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아름다운 새 친구 오현경과 떠나는 봄 여행은 오늘(23일) 화요일 밤 11시 10분 SBS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Queen 이주영 기자] '불타는 청춘' 오현경 (사진=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