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EBS 세계테마기행] 중국 윈난성 모장·후타오샤 차마고도·리장·루구호 여행
[EBS 세계테마기행] 중국 윈난성 모장·후타오샤 차마고도·리장·루구호 여행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6.17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BS 세계테마기행
EBS 세계테마기행

이번주(6월17~20일) EBS1TV ‘세계테마기행’은 ‘시청자와 함께 하는 세계테마기행’ 4부작이 방송된다.

이번 ‘세계테마기행’은 지난 4월 치러진 시청자 큐레이터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네 팀이 각각 중국 윈난, 포르투갈, 키르기스스탄, 뉴질랜드 4개 국가를 다녀온 특별한 여행기가 소개된다.

이날 1부에서는 쌍둥이 자매 권수진, 권수정 시청자 큐레이터의 ‘둘이라서 좋은 중국 윈난성’ 편이 방송된다.

EBS 세계테마기행
EBS 세계테마기행

한날한시에 태어나 20여 년의 세월을 함께 지내면서도 서로를 이해하지 못했던 쌍둥이 자매.

그런 그녀들에게 쌍둥이란 함께 태어난 이유가 있는 특별한 존재라는 것을 깨닫게 해준 곳이 있다. 바로 아름다운 자연의 풍광 속에서 다양한 소수민족이 살아가는 땅, 중국 윈난성이다. 일 년 만에 윈난성을 다시 찾은 자매가 여정을 시작한 곳은 모장(墨江). 한국인에겐 낯선 곳이지만 중국에서는 세계적으로도 드물게 쌍둥이의 출산 비율이 높은 신비한 지역으로 알려진 곳인데... 과연 이곳에서 자매는 몇 명의 쌍둥이를 만날 수 있을까?

EBS 세계테마기행
EBS 세계테마기행

모장을 떠나 본격적인 여정을 시작한 두 사람이 첫 번째 찾은 곳은 후타오샤(虎跳峽). 이곳에서 깊은 협곡을 따라 마방들이 걸었던 차마 고도 트레킹에 도전한다. 평균 고도 4천 미터, 목표한 중도 객잔까지의 거리는 6시간! 과연 그녀들은 완주할 수 있을까?

EBS 세계테마기행
EBS 세계테마기행

차마 고도를 다녀온 후, 이 길을 걸었던 소수민족인 나시족의 삶이 궁금해진 자매가 무작정 찾아간 곳은 나시족의 800년 역사가 담긴 리장(麗江)과 옛 수도였던 바이샤(白沙村). 고유한 전통과 문화를 지켜온 나시족의 이야기를 들어보고 윈난성 여행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할 마지막 여정지, 루구호(泸沽湖)로 향한다. 3천 미터가 넘는 산을 넘어 마주한 산정호수에는 천 년 넘게 자신들의 삶을 이어온 모쒀족이 여인국을 이루며 살고 있었는데... 낯선 여행자의 방문에도 따뜻한 손을 내밀어준 모쒀족 가족을 만나본다.

EBS1 ‘세계테마기행’은 매주 월~목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제공 = E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