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제천시, 제천화폐 5만 원 권 30억 원 긴급 수혈
제천시, 제천화폐 5만 원 권 30억 원 긴급 수혈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7.22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발행 고액권 큰 인기.. 두 달 만에 25억 원 완전 소진 예상

제천시는 하반기 발행 예정이었던 지류 형 제천화폐 '모아' 50억 원 중 30억 원을 5만 원 권으로 긴급발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당초 시는 제천화폐 모아를 상반기 100억 원 발행한데 이어 9월 말 경 100억 원(지류 형 50억 원, 모바일 형 50억 원)의 추가 발행을 계획 중이었으나, 5월 중순 경 새롭게 발행을 시작한 5만 원 권 25억 원 어치가 7월 말 완전 소진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류 형 30억 원의 긴급 추가 발행을 결정하게 된 것이다.

시는 이러한 5만 원 권의 큰 인기를 사용자들의 니즈(needs)를 반영한 현금 1만원 크기의 신형 사이즈(148mm ×68mm) 발행으로 휴대는 간편해지고, 병원비, 학원비 등 고액의 결제수단으로 사용하기 편해진 데 따른 것으로 보고 있다.

제천화폐는 14만 제천 시민과 약 5,200여개의 가맹점이 경제공동체를 형성하는데 큰 역할을 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각 기관과 단체 및 기업 등 시민 모두가 너 나 할 것 없이 ‘모아’ 활성화에 동참하고 있어 발행액 조기소진 등 좋은 성과들이 나타나고 있다.”며,“시민 모두가 잘 먹고 잘 사는 그날까지 지역경제 살리기에 더욱 더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부(행정안전부)는 현재 전국지자체에 지역화폐 도입을 적극 권장하고 발행 규모 확대 시행을 요청하고 있으며, 올해 6월 말 기 도입 지자체가 68곳, 하반기 도입 예정 지자체는 72곳으로 발표했다.

행정안전부는 지역화폐를 발행하는 지자체에 발행액의 4%를 정부지원금으로 교부하고 있으며,

제천시는 올해 총 발행액 200억 원의 4%(8억 원)를 교부 신청하여 이달 말 해당 예산이 교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전국 지자체가 지역화폐 평균 할인율로 6 ~10%를 적용하는 추세로 제천도 10월부터 할인율(현재 4%) 인상(6%)을 추진하고 있으며, 재원마련은 기존 정부지원금 4%에 도에 2% 지원을 요구하고 있으며 미 지원 시에는 시비 충당을 검토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내년은 총 500억 원의 제천화폐 발행을 목표로 할 예정으로 이는 지역경제를 확 살리는 선두 역할을 담당할 것이다.”라며,“더 큰 지역경제공동체 실현을 위해서는 할인율을 8%(정부지원금 4%, 도비 2%, 시비 2%)까지 늘릴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10월 예정인 전자화폐 ‘모바일 모아’의 발행 판매에 앞서서는 민원발생에 대한 해소를 위한 서포터즈단 운영 등 준비기간을 충분히 가져 통용 활성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내달 7일 옛 동명초에서 열리는 제1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전야제의 사전행사로 7월분 사용자에 대한 당첨자를 추첨하며 제천화폐의 흥행 기세를 이어간다는 구상이다.

시는 지난 4월부터 제천화폐 3만 원 이상 구입 사용자에 대한 전자추첨으로 10명의 당첨자를 선정하여 제천화폐 모아 100만원 또는 해외여행 상품권을 지급하고 있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