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美 폼페이오 장관 "훌륭한 파트너 한일, 관계 진전 모색하겠다"
美 폼페이오 장관 "훌륭한 파트너 한일, 관계 진전 모색하겠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19.07.3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참석차 태국 방콕을 방문하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현지에서 한국과 일본 외교장관을 따로 만나 한일 관계의 진전을 모색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31일(현지시간)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방콕으로 향하는 비행기에 함께 탑승한 기자들에게 "우리는 그들(한국과 일본)이 앞으로 나아갈 길을 찾도록 격려하겠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한국과 일본을 "우리의 훌륭한 파트너"라고 표현하면서 "두 나라 모두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우리의 노력에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우리가 두 나라 각각에 좋은 지점을 찾을 수 있게 돕는 것은 미국에게도 아주 중요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ARF 외교장관회의 참석과는 별도로 한국의 강경화 외교장관과 일본의 고노 다로(河野太郎) 외무상과의 3자 회담을 열 예정이다.

일본은 일제 강점기 시절 강제 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한국 대법원의 배상 판결 이후 양국 관계가 악화되자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조치를 강화했다. 이에 한국 내에서는 반일 감정이 고조되고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벌어지는 상황. 이런 가운데 로이터통신은 미국의 한 고위 관리를 인용, 미국이 한국과 일본에 '분쟁 중단 협정'을 체결하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촉구했다고 보도했다.

 

[Queen 김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