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배우 이엘리야, <황후의 품격>&<보좌관> 이후 <너의 여자친구>로
배우 이엘리야, <황후의 품격>&<보좌관> 이후 <너의 여자친구>로
  • 전해영 기자
  • 승인 2019.10.22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로코퀸 이엘리야의 로코맨스 영화 <너의 여자친구>가 개봉을 앞두고 있다.

2017년 마이너리그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로맨스를 담은 KBS <쌈, 마이웨이>에서 다방면에서 모든 것이 완벽한 아나운서 ‘박혜란’역을 맡은 이엘리야는 모두를 사로잡는 마성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기 시작했다.

지난해 11월, 입헌군주제 시대 ‘대한 제국’을 배경으로 그린 황실 로맨스 스릴러 SBS <황후의 품격>에서 고혹적인 외모와 능력으로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궁에 입성한 황제의 비서팀장 ‘민유라’로 분한 이엘리야는 여러 악행을 저지르는 악녀의 모습을 보여주면서도 반할 수밖에 없는 치명적인 매력을 완벽히 소화하며 남녀불문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이전 작품과는 완전히 다른 모습을 선보인 이엘리야는 연기 스펙트럼을 한층 더 넓히며 대중들의 호평을 얻어냈다.

또한 지난 6월, 국회의원 보좌진의 이야기를 주제로 이정재, 신민아 등 대한민국 최고 배우들이 총출동해 화제를 모은 JTBC <보좌관 –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에서 냉철하지만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을 지닌 6급 비서 ‘윤혜원’을 연기했다. 새로운 연기 변신에 성공한 이엘리야는 이 캐릭터를 통해 극의 팽팽한 긴장감을 유지하며, 세련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 눈부신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어 이엘리야는 영화 <너의 여자친구>로 스크린 데뷔식을 치룰 예정이다.  <너의 여자친구>는 모태솔로 9998일째를 맞이한 무공해 뇌섹남 ‘휘소’와 그의 앞에 막무가내 들이닥친 직진녀 ‘혜진’, 이상하게 끌리는 두 남녀의 솔로 탈출 로코맨스.

그녀는 극중 할 말은 다하는 돌직구 양궁 선수 ‘강혜진’역을 맡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당차고 솔직한 ‘혜진’을 연기한 이엘리야는 모태솔로 공대생 ‘휘소’와 함께 솔로 탈출을 위한 달달한 로코맨스로 차세대 로코퀸으로서의 면모를 선사하며, ‘휘소’를 연기한 배우 지일주와의 말랑말랑 로코 케미로 11월 극장가 관객들의 연애 세포를 깨울 예정이다.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태왕엔터웍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