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제13회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개최…한·중·일 청소년 소통 무대로
제13회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개최…한·중·일 청소년 소통 무대로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10.22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극장서
제13회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개최…한·중·일 청소년 소통 무대로
제13회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25일 개최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를 통해 한·중·일 청소년들이 '소통'한다.

올해로 13회를 맞은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Asia International Youth Film Festival)이 오는 25일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극장에서 열린다.

아시아 청소년들의 영상문화축제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는 '한·중·일' 청소년들의 문화와 정서를 공유하는 자리이자 나아가 정치, 경제 교류의 초석을 다져 아시아의 평화로운 공존과 번영을 이룩하는 데에 그 취지를 가지고 있다.

이번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는 '소통'을 주제로 한국, 중국, 일본 3개국 청소년들이 직접 제작한 작품 중 치열한 예선을 통해 본선에 진출한 24개 작품만이 영화제 기간 동안 상영된다.

개막작은 이태훈 감독의 '판문점 에어컨'(Air Conditioner in PANMUNJEOM)으로 이념의 열기와 역사의 아픔이 공존하는 판문점에서 고장 난 에어컨을 고치는 수리기사를 통해 우리의 현재 모습들을 비유하며 세대 간 벌어진 남북에 대한 생각과 관심을 하나로 연결하고픈 바람을 담은 작품이다.

더불어 그룹 '위키미키'의 축하 공연을 비롯하여 '동아시아 청소년 영상 문화 포럼'등 청소년 및 지역 시민을 위한 다양한 문화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앞으로 더 많은 참가국을 영입하여 아시아의 영상 문화 교류의 물결을 아시아 전역으로, 더 나아가 세계 전 지역으로 확산시켜 세계 공동체로서의 자질을 양성하겠다"라며 "앞으로 세계적인 청소년영화제로서의 국제적 위상 제고와 세계화에 앞장서 나가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제13회 아시아국제청소년영화제는 사단법인 한국청소년문화연구소, 수림문화재단, 한중일 3국 협력사무국(TCS)이 공동 개최하고 한국예술 종합학교가 후원하며, 오는 10월 25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8일까지 4일간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극장과 수림문화재단에서 진행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