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유명작가인 나와 아내 차유람은 "남·북한 양쪽 정권으로부터 탄압받고 있다"
유명작가인 나와 아내 차유람은 "남·북한 양쪽 정권으로부터 탄압받고 있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19.11.05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성 작가(왼쪽)와 차유람 당구선수 (이지성 페이스북)
이지성 작가(왼쪽)와 차유람 당구선수 (이지성 페이스북)

 

베스트셀러 작가인 이지성 작가가 아내인 유명 당구선수 차유람과 아내회사가 자신의 정치성향 때문에 피해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지성 작가는 지난 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우리 아내 회사는 벌써 10번째 피해를 봤다"라며 "행사 취소, CF 계약 불발 등등"이라고 밝혔다. 그는 거절 이유는 언제나 남편의 정치 성향이 부담스럽기 때문이라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나는 북한 해커 부대의 감시를 받고 있다"며 "전라도가 배출한 스타(star) 운동선수인 아내와 역시 전라도가 배출한 star 작가인 나는 이렇게 남, 북한 양쪽 정권으로부터 탄압받고 있다"고 했다. 그는 "갑자기 김지하의 '타는 목마름으로'를 읽고 싶어진다"고 덧붙였다.

이 작가는 앞서 2일 올린 글에서는 "선진국들 특히 일본은 인공지능 시대에 맞춰 모든 교육을 바꿨는데, 인공지능을 이길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무기, 수학 즉 철학 교육을 강화했는데 문재인 정부는 특별히(?) 수학 교육을 축소했고, 인공지능을 만드는 '기하'를 수능 수학에서 제외했다"며 "이 나라 주사좌파는 대한민국을 태어나지 않았어야 할 나라로 규정하고 있고 제2의 개화기에 이런 식으로 교육을 망가뜨리면 대한민국은 후진국 수준으로 퇴보하고, 북한과 연방제를 할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미 밝혔지만 나는 북한 해커 부대로부터 공격받고 있다, 북한 해커 추적 1인자 문종현 ESRC 센터장은 내게 언제든지 북한에 의해 무서운 일을 겪을 수도 있다는 경고를 했다"라며 "이 나라에 좌우는 없다, 공산 북한과 자유 대한이 있을 뿐"이라고 했다.

 

[Queen 김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