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독도 헬기사고 여성 대원 박단비씨 인양 ... 기장 등 3명 생사 미확인
독도 헬기사고 여성 대원 박단비씨 인양 ... 기장 등 3명 생사 미확인
  • 김정현 기자
  • 승인 2019.11.12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도 인근 해상에 추락한 소방헬기 탑승자 시신이 6일 오전 대구 달서구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에 도착해 신원확인 등 절차를 위해 안치실로 옮겨지고 있다. 2019.11.6
독도 인근 해상에 추락한 소방헬기 탑승자 시신이 6일 오전 대구 달서구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에 도착해 신원확인 등 절차를 위해 안치실로 옮겨지고 있다. 2019.11.6

 

독도 해역 헬기 추락사고 13일째인 12일 수색당국이 중앙119구조본부 소속 여성 소방대원 박단비씨(29)로 추정되는 사체를 발견, 인양했다.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지원단)는 이날 오전 11시56분쯤 해상 수색 중이던 해양경찰 1513함이 추락한 헬기 동체로부터 3km 가량 떨어진 지점에서 소방관 기동복을 입은 실종자 1명을 발견해 낮 12시9분쯤 수습했다. 키 160~162cm에 소방 기동복을 입고 긴 머리에 오른쪽 팔목에 팔찌를 착용한 상태의 사체는 희생자 7명 중 유일한 여성인 박 대원으로 추정된다. 시신은 울릉도로 이송된 후 헬기를 이용해 대구 계명대 동산병원에 안치될 예정이다.

실종자 발견은 지난 6일 이후 엿새 만이다. 사고 헬기에 탑승한 7명 중 현재까지 이종후(39) 부기장 등 4명이 숨진채 발견됐으나 기장 김종필씨(46)와 구조대원 배혁씨(31), 선원 박기동씨(46) 등 3명의 생사는 현재까지 확인되지 않았다.

 

[Queen 김정현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