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대설 오늘날씨, 어제 아침보다 5~7도↑ 서울 등 중부 곳곳 눈·비…미세먼지 보통
대설 오늘날씨, 어제 아침보다 5~7도↑ 서울 등 중부 곳곳 눈·비…미세먼지 보통
  • 이광희 기자
  • 승인 2019.12.07 01: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의 아침기온이 영하 10.5도까지 떨어지는 등 올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인 6일 오전 서울 광화문사거리에서 옷을 두껍게 입은 시민들이 출근길 발걸음을 서두르고 있다.
서울의 아침기온이 영하 10.5도까지 떨어지는 등 올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인 6일 오전 서울 광화문사거리에서 옷을 두껍게 입은 시민들이 출근길 발걸음을 서두르고 있다.

눈이 가장 많이 내린다는 대설(大雪) 절기이자 주말 토요일인 7일, 오늘날씨는 중부지역에는 눈 또는 비가 오겠다. 아침 최저 -9~0도, 낮 최고 3~10도로 기온은 어제보다 5~7도 높겠지만 큰 일교차는 주의해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 대부분 보통 수준이겠다.

기상청 일기예보에 따르면 오늘날씨(7일)는 중국 상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중부지방은 낮까지 발해만 부근에서 남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중부지방은 낮까지 대체로 흐리고 눈 또는 비가 오겠다.

기압골에 의한 강수로 오늘(7일) 발해만에서 남동진하는 기압골에 동반된 구름대가 서해상에서 발달하여 들어오면서 새벽(3시)에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서 눈이 시작되어 아침(6시)에는 서울.경기남부와 강원영서남부, 충청북부에도 눈이 오겠다. 아침(9시)까지는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하권을 보여,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에는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고, 낮(9시 이후)에는 기온이 오르면서 일부 지역에서는 비 또는 눈이 섞여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오늘(7일) 낮(15시)까지 기압골에 의한 예상 적설/강수량은 서울.경기, 강원영서, 충청북부, 서해5도: 1cm 내외 / 5mm 미만이다. 오늘 새벽부터 낮 사이에 눈이 내리는 지역에서는 눈이 조금 쌓이는 곳이 있겠고, 내린 눈이나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다만 건조특보(6일 오후 6시 발효)가 발효 중인 서울.경기북부와 강원도, 일부 경상도와 충북남부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지역도 차차 건조해 지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한다.

▷건조경보 : 강원도(강원북부산지, 강원중부산지, 강원남부산지, 삼척평지, 동해평지, 강릉평지, 양양평지, 고성평지, 속초평지)
▷건조주의보 : 울산, 부산, 대구, 서울, 경상남도(김해, 창원), 경상북도(경북북동산지, 울진평지, 경주, 포항, 영덕, 경산, 영천), 충청북도(영동), 강원도(태백), 경기도(하남, 구리, 포천)

오늘(7일) 아침 최저기온은 -9~0도(어제 -16~-1도, 평년 -6~3도), 낮 최고기온은 3~10도(평년 5~12도)가 되겠다. 내일(8일) 아침 최저기온은 -9~3도(평년 -6~3도), 낮 최고기온은 5~12도(평년 5~12도)로 예보됐다.

어제(6일) 오후부터 기온이 오르면서 오늘(7일) 아침기온은 어제보다 5~7도 가량 높겠으나,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영하 10 내외의 기온분포를 보이는 곳이 있겠고, 내일(8일) 아침까지 평년보다 2~3도 가량 낮은 기온분포를 보이겠고,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으니, 시설물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한다. 한편, 오늘 아침에는 바람이 약해 체감온도는 실제기온과 비슷하겠다.

대설(大雪) 절기 7일 주말 토요일 오늘 오전날씨 일기예보 / 기상청 기상정보
대설(大雪) 절기 7일 주말 토요일 오늘 오전날씨 일기예보 / 기상청 기상정보

오늘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0도 △수원 -4도 △춘천 -8도 △강릉 -1도 △홍성 -5도 △청주 -4도 △대전 -4도 △전주 -4도 △광주 -3도 △목포 -2도 △여수 -1도 △안동 -8도 △대구 -3도 △포항 -2도 △울산 -1도 △부산 -1도 △창원 -3도 △제주 6도 △백령도 3도 △흑산도 4도 △울릉도·독도 3도로 예보됐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서울 6도 △인천 6도 △수원 6도 △춘천 4도 △강릉 9도 △홍성 6도 △청주 5도 △대전 6도 △전주 7도 △광주 8도 △목포 7도 △여수 9도 △안동 6도 △대구 8도 △포항 9도 △울산 10도 △부산 10도 △창원 8도 △제주 10도 △백령도 7도 △흑산도 9도 △울릉도·독도 7도가 될 전망이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오늘 미세먼지(PM10) 및 초미세먼지(PM2.5)는 중서부지역은 늦은 오후에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고 대기 정체가 이어져 국내·외 미세먼지가 축적되면서 밤에 농도가 높겠다. 이에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수도권·충청권은 밤에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보됐다.

해상전망에 따르면 동해중부먼바다는 오늘(7일) 바람이 차차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아지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휴일 일요일인 내일날씨(8일)는 중국 상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맑겠다.

기상청 중기예보(9일~16일)에 따르면, 다음주 날씨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10일 중부지방에 비(강원영서 비 또는 눈)가 오겠고, 그 밖의 날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이 많겠다.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9~3℃, 최고기온: 3~12℃)보다 조금 높겠다.

[Queen 이광희 기자] 사진 =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19-12-07 14:42:48
대설은 음력 11월의 겨울절기로, 이날을 전후로 한국에서는 빙상놀이를 즐기기 시작하며, 누룩을 빚어 술을 담그고, 메주를 쑤고 장을 만들기 시작하며,몸보신을 위해 따뜻한 식사나, 따뜻한 음료, 만두.찐빵.군고구마같은 간식도 많이 먹는 때입니다. 가을 절기인 유교 명절 중양절의 국화철, 유교문화 24절기인 상강 전후의 단풍철도 마무리되면서, 본격적인 겨울절기로 접어들었습니다. 한국은 수천년간 세계종교 유교나라.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Royal 성균관대.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대학. 서울대는 주권.학벌없음. http://blog.daum.net/macmaca/2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