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배우 박신혜, <콜>서 독기 가득한 연기 뽐내...전종서 광기랑은 어떻게 다르나
배우 박신혜, <콜>서 독기 가득한 연기 뽐내...전종서 광기랑은 어떻게 다르나
  • 전해영 기자
  • 승인 2020.02.07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영화 <콜>이 박신혜, 전종서, 김성령, 이엘 등 신선한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간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공개된 예고편은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음악과 함께 울리는 전화벨 소리로 시작부터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이어 같은 공간, 다른 시간에 살고 있는 ‘서연’(박신혜)과 ‘영숙’(전종서)이 전화로 연결되는 과정이 그려지며 앞으로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한껏 자극한다.

여기에 “과거를 되돌릴 수 있다면, 미래를 알 수 있다면 무엇을 바꿀 것인가”란 카피가 강렬하게 나타나고 ‘서연’과 ‘영숙’, 두 사람의 인생이 끊임없이 변화하는 모습을 통해 장르적 재미를 선사하며 몰입도를 최고조로 끌어올린다.

뿐만 아니라 미래를 알게 된 뒤 미친 듯이 폭주하는 ‘영숙’과 이에 맞서 분노 섞인 경고의 메시지를 날리는 ‘서연’의 모습은 배우 박신혜, 전종서의 폭발적인 열연이 빚어낼 독보적 캐릭터를 기대하게 한다.

특히 “이런 사소한 거 하나로 사람 인생이 바뀐다니까”란 ‘영숙’의 대사와 함께 영상 초반과 동일하게 전화벨 소리로 끝나는 예고편은 오감을 전율케 하며 영화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영화는 3월 개봉 예정이다.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용필름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