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에디터's Pick! 미스트 리얼 후기
에디터's Pick! 미스트 리얼 후기
  • 조혜미 기자
  • 승인 2020.04.2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디터 리뷰

건조한 환절기에 미스트는 필수 아이템이다. 건조하고 약해진 피부를 진정시키고 수분을 가득 공급해 줄 미스트 4종을 선정해 에디터가 직접 사용한 후 리얼 후기를 작성해봤다.

하나 기자 피부 Type 건성
혜미 기자 피부 Type 복합성

 

컴포트 미 마일드 수딩 미스트 - 메이크프렘
진정층과 수분층으로 이루어진 2층상 구조로 그린 오일과 워터가 2:8 황금 비율로 배합돼 예민하고 민감해진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키면서 건조해진 피부에 촉촉한 수분감을 채우는 데 도움을 준다. 100ml 1만4천 원

하나
★★★★
뿌리는 즉시 프레시한 향이 아로마테라피 효과를 내는 듯 기분을 상쾌하게 한다. 뿌리고 나면 약 10~20초 안에 모두 흡수되고 당기는 느낌 없이 피부가 편안한 상태로 유지된다. 피부 메이크업 위로 뿌려도 들뜸이 없어 좋다.

혜미
★★★★
뿌렸을 때 촉촉하고 가볍게 스며드는 느낌이 좋았다. 약간은 뭉쳐서 분사되는 느낌이 있긴 했지만 금방 흡수되며, 피부에 얇게 수분 막이 형성되는 느낌을 받았다. 오일 성분이 과하지 않아 시간이 지나도 촉촉하고 산뜻하게 피부가 유지됐다.

 

페이셜 미스트 네롤리 - 뷰디아니
당근씨 오일을 베이스로 건성피부 케어에 도움을 주는 네롤리오일(비터오렌지꽃)과 엄선한 원료의 성분을 함유해 촉촉하고 건강한 피부를 가꿔주며, 피부 보호와 진정은 물론 유·수분 밸런스를 조절하는 데 도움을 준다. 95ml 3만8천 원

하나
★★★★
고급스러운 허브향이 특징이며, 뿌렸을 때 시원한 느낌이 매우 강하게 느껴진다. 20초 정도가 지나면 모두 스며들어 다른 제품에 비해 흡수도 매우 빠른 편이다. 끈적임이 덜하면서도 산뜻하고 촉촉하게 수분감이 생겨 피부에 쾌적함을 더할 수 있었다.

혜미
★★★★☆
강한 식물 오일의 향이 개인적으로는 불호다. 뿌렸을 때 쿨링감을 주며 빠르게 흡수되지만 당김 현상이나 기름진 느낌 없이 촉촉하고 산뜻하게 마무리돼 자꾸만 손이 간다. 다만 분사력이 강한 편이라 멀리 떨어져 뿌리는 것을 추천한다.

 

필라그린™ 크림 워터 미스트 - 닥터지
미세먼지 차단 인체 적용 시험을 완료했으며, ‘필라그린 콤플렉스’ 성분 함유로 피부 장벽을 건강하게 만들어주는 약산성 크림 미스트다. 이외에도 오일수와 세라마이드를 함유해 3중 보습 레이어링으로 깊은 보습력을 자랑한다. 120ml 2만2천 원

하나
★★★☆
크리미한 질감 탓인지 분사할 때 조금 무거운 기분이 들지만 촉촉한 느낌은 강한 편이다. 향이 거의 없어 특정 향에 민감한 이들에겐 더 사용하기 좋을 듯하다. 촉촉한 느낌은 한 번 뿌리면 오래 지속 되는 편이라 이후 당기는 증상을 별로 느끼지 못했다.

혜미
★★★★★
안개처럼 고르게 분사되어 피부 곳곳에 균일하게 수분 공급을 할 수 있어 좋았다. 크림 미스트이지만 전혀 무겁거나 부담스럽지 않으며, 촉촉함도 오래 지속된다. 바깥 활동이 많을 때 들뜬 메이크업 위에 수시로 뿌려주면 좋을 것 같다. 

 

아토베리어 365 크림 미스트 - 에스트라
무너진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강화해주는 고보습 크림 미스트다. 세라마이드 성분이 들어있어 일상생활 속 손상된 피부에 미세 보습 막을 형성하고 건조하고 연약한 피부에 빠르고 강력하게 수분을 공급해준다. 120ml 1만8천 원

하나
★★★☆
미스트 액의 농도가 진한 편이다. 뿌릴 때 분사 버튼이 좀 무겁게 눌리는 감이 있다. 뿌렸을 때 촉촉한 느낌이 오래 지속되고 피부 표면에 윤기가 생겨 물광 피부로 표현된다. 피부 건조도 해결하고 피부 메이크업 효과도 내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었다.

혜미
★★★☆
사용시 조금 뭉쳐서 분사되는 것이 아쉽다. 세안 후 민낯에 뿌렸을 때 촉촉하고 강력한 보습 효과를 볼 수 있어 좋았다. 하지만 메이크업 위에 뿌렸을 때는 유분이 빨리 올라오게 돼 지성 피부보다는 극건성 피부타입에 더 잘 맞을 것 같다.

 

 

[Queen 최하나 기자] [Queen 조혜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