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정옥 장관 "위안부 피해자 별세 깊은 애도…장례지원 최선 다할 것"
이정옥 장관 "위안부 피해자 별세 깊은 애도…장례지원 최선 다할 것"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05.26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이 지난 21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차 여성폭력방지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이 지난 21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차 여성폭력방지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은 26일 별세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에 대해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이 장관은 "올해 벌써 3명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가 우리 곁을 떠나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며 "고인의 장례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가시는 길에 예의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여가부는 앞으로도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건강하고 편안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강화하고, 명예와 존엄 회복을 위한 사업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망자의 인적사항은 유가족의 요청으로 공개되지 않았다.

한편 이번 피해자 사망으로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 생존자는 17명으로 줄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