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TV쇼 진품명품] ‘독도의 날’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절목…정동남·김민희·이건주 출연
[TV쇼 진품명품] ‘독도의 날’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절목…정동남·김민희·이건주 출연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10.25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위부터 자개함, 옹기,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과 절목 / KBS ‘TV쇼 진품명품’
사진 위부터 자개함, 옹기,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과 절목 / KBS ‘TV쇼 진품명품’

10월 25일(오늘) KBS ‘TV쇼 진품명품’ 1246회에서는 △170년 전 자개함 △옹기 여섯 점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과 절목 등이 의뢰품으로 나온다.

‘TV쇼 진품명품’은 민간에 소장되어 있는 숨어있는 우리 문화재를 발굴해 그 가치를 살펴보고 우리 문화재의 보호의식을 고취시켜 잘 보존토록 유도할 목적으로 기획됐다.

■ 자개함

첫 번째 의뢰품은 화려한 자개함 한 점이다.

170여 년 전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이 함은 사대부가에서 혼수품을 넣어 보낼 때 사용됐는데…. 아름다운 자개 장식이 한 눈에 쏙 들어오는 것이 특징! 이 자개는 과연 어떤 방식으로 제작되었을까?

■ 옹기

두 번째 의뢰품은 옹기 여섯 점이다.

제작 연대부터 형태, 용도 등 다양한 특징을 담고 있다는데…. 서민들의 삶이 담긴 소박한 생활용품 옹기! 우리는 옹기를 통해 어떤 이야기를 만날 수 있을까? 옹기와 함께 떠나는 재밌는 시간 여행! TV쇼 진품명품에서 함께해 보자.

■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과 절목

세 번째 의뢰품은 고문서 배계주 초대 울릉군수 임명장과 절목 두 점이다.

10월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특별히 소개되는 문서! 울릉도& 독도와  관련한 지침서 ‘울도군 절목(節目)’과 울도군 초대군수였던 ‘배계주 선생의 임명장이다. 이 문서에 담긴 자세한 내용을 TV쇼 진품명품에서 확인해 보자.

독도의 날(10월 25일)은 1900년 10월 25일 대한제국 황제였던 고종 황제가 대한제국 칙령 제 41조에 “독도를 울릉도의 부속섬으로 명시한다”라는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한 날이다. 

대한제국 칙령 제41호를 기념하고, 독도 수호 의지 표명 및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임을 천명하기 위하여 제정한 날로 올해로 ‘독도의날 대한제국 칙령 제정 120주년’을 맞는다.

배계주(裵季周, 1850. 2. 24~1918. 2. 15)는 조선 말기 울릉도의 초대 군수다. 1895년 9월 20일(음) 울릉도인 배계주는 울릉도 도감으로 임명되었으며 1900년 10월 27일 칙령령 41호로 울릉도가 울도군이 되어 정식 지방관제로 편입되고, 도감이 군수로 개정된 후 울도군 초대 군수가 되었다. 

배계주가 울도군수로 있을 때, 김성술이 일본인 사선(私船)을 빌려 콩을 실으려 하였으나 조사위원 최병린이 공선(公船)을 이용하여야만 한다고 하여 공선으로 옮겨 싣게 되어 최병린에게 손해배상 문제가 제기되었다. 서기 박필호가 내부의 지령을 받아 김성술을 압상하러 와서 손해배상 문제는 김성술의 무촉(誣囑)으로 생긴 것이라 하니 김성술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이때 배계주는 공무로 상경할 참이었는데 김성술의 시신을 보고 자살이 분명하다고 여겨 검시를 행하지 않고 성안(成案)하지 않았으나 완전히 용서할 수는 없으므로 태형 40대에 처하였다는 보고가 있다. 배계주는 1918년 2월 15일 경기도 부천군 덕적면 소야리(현 인천광역시 옹진군 덕적면)에서 사망하였다. [참고자료 = 네이버 지식백과, 한국향토문화전자대전]

이날 전문감정위원으로는 김경수 민속품 감정위원, 김영준 근대유물 감정위원, 이상태 고지도 감정위원이 출연한다.

그리고 쇼감정위원단으로는 탤런트 정동남, 김민희, 이건주가 출연한다. 

1995년 첫 방송 된 ‘TV쇼 진품명품’은 세월 속에 묻혀있던 진품, 명품을 발굴하고 전문 감정위원의 예리한 시선으로 우리 고미술품의 진가를 확인하는 KBS 1TV 교양 프로그램으로 강승화 아나운서가 진행한다. 매주 일요일 오전 11시 방송.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출처 = KBS ‘TV쇼 진품명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