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4 01:10 (일)
 실시간뉴스
GTX-B 기본계획에 '김포-용산' 직결 명시 ... 서부권광역급행철도의 하남 연장도 검토 
GTX-B 기본계획에 '김포-용산' 직결 명시 ... 서부권광역급행철도의 하남 연장도 검토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2.07.04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TX-B 노선도
GTX-B 노선도

국토부가 발표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의 민간투자시설사업기본계획(이하 RFP)에 서부권광역급행철도와의 선로공유 조건이 담겨, 김포~용산 직결이 차질 없이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4일 김주영(김포 갑)·박상혁(김포 을)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에 따르면 국토부는 이날 GTX-B 민간투자시설사업기본계획(RFP)을 고시했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 B노선 민간투자시설사업기본계획'에는 서부권광역급행철도 사업 추진이 확정될 경우 사업 신설구간에서 운행가능한 최대 열차운행횟수(선로용량)를 사업 시행자와 서부권광역급행철도 사업시행자가 각 사업의 이용수요 비율로 배분해 열차운영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명시됐다.  

사업신청 세부조건을 살펴보면 서부권광역급행철도 사업 추진이 확정될 경우 이 사업 신설구간 중 일부 또는 전체를 공용하고, 서부권광역급행철도사업과 이 사업 부천종합운동장역 직결을 고려해 사업신청서를 작성·제출해야 한다는 내용도 포함돼 있다.  

GTX-B 사업자는 광역급행철도 김포~용산 직결을 고려해야 한다는 점을 명시한 것이다.

앞서 지난해 6월 확정된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는 서부권광역급행철도 노선을 이용해 김포에서 용산역 등 서울도심까지 직결하는 내용이 담긴 바 있다.

김주영의원과 박상혁 의원은 그동안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등과 100여차례에 걸친 협의와 협상을 통해 이 계획이 차질없이 준비되도록 했다.  

김 의원은 "김포를 비롯한 서부권 주민들의 교통불편이 극심한 상황에서 GTX-B 노선과 직결되는 서부권광역급행철도를 통해 교통문제 해결의 단초를 확보해 나갈 것"이라며 "나아가 서부권광역급행철도의 하남연장을 비롯해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과 인천2호선 연장 등도 꼼꼼하게 챙겨나가겠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인천2호선 김포~고양 연장, 5호선 김포연장, BTX 등의 교통현안도 점검하고 있다"며 "김포의 광역교통 환경의 종합적인 개선을 위해 앞으로도 사업 하나하나를 꼼꼼하게 챙겨나가겠다"고 밝혔다.

 

[Queen 김정현 기자] 사진 국토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