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천시, 복지분야 우수 지자체 선정
이천시, 복지분야 우수 지자체 선정
  • 김도형
  • 승인 2017.06.02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시장 조병돈)가 보건복지부 주관 2016∼2017년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지원 평가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동절기 동안 복지서비스가 절실한 복지사각지대에 처한 소외계층을 적극 발굴하고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노력한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평가한 결과다.

전국 21개 시‧군이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으며 경기도에서는 이천과  안양 등 2개 자치단체가 선정되었다. 특히 이천시는 작년에 경기도에서 주관한 이 분야 평가에서도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었다.

시는 지난해 12월 동절기 종합대책을 수립한 가운데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박태수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TF팀을 구성하여 협력을 통한 네트워크 지원 체계를 확립한바 있다.

특히 TF팀에서는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있으면서도 복지제도를 제대로 알지 못해 지원조차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 총 1,412세대를 발굴하여 공적지원은 물론이고 민간지원을 연계시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였다.

또한 관내 523개의 사업장이 ‘행복한 동행’에 참여하여 법과 제도로 지원받을 수 없는 저소득층에게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지원하고 있고 ‘1인 1나눔계좌 갖기 운동을 통해 12,410명이 기부에 동참하여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조병돈 시장은 “많은 시민이 어려운 이웃에 대한 관심과 나눔에 동참해 준 덕분에 좋은 상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며, “노인, 장애인, 다문화 가족 등 사회적 약자가 차별받거나 소외되지 않고 모두가 행복한 삶을 누리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조 시장은 “행복한 동행, 1인 1나눔 계좌 갖기 운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주력하겠다.”고 덧붙였다.
 

[Queen 김도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