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9 03:00
> 생활
'충격' 이대 목동 병원, "명확한 원인 조사만이 허망하게 자식 잃은 부모 위로할 수 있어"
김선우  |  qeditor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17  18:23: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band Naverpost
   
▲ (사진= 방송 캡쳐)

이대 목동 병원 신생아 사망 사고가 주목받고 있다.

17일 이대 목동 병원에 대중들의 이목이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대 목동 병원 사건으로 자식을 잃은 부모들에게 위로의 메시지가 이어지고 있다.

시사문화평론가 한정근은 "이대 목동 병원 사건이 주목받는 이유 중 하나는 허망하게 아이를 떠나보낸 부모들의 슬픔에 대한 대중들의 공감이 크게 작용하고 있다"며, "형용할 수 없는 고통을 겪은 희생자 가족들을 위로하기 위해서는 명확한 원인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유가족들과 대중들이 기대하는 것은 백 마디 사과의 말보다 진정성 있는 행동"이라며, "조속하고 체계적인 원인 조사를 통해 사고 원인을 규명하고, 재발방지책을 마련하는 것이 우선돼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누리꾼들은 이대 목동 병원 사고 유가족들에게 위로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band Naverpost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부가서비스

정기구독신청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17길 12-10 (퀸B/D)  |  대표번호 : 02-320-6000  |  팩스 : 02-320-6077  |  발행·편집인 : 전재성
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607  |  종로 통신 제0654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43호  |  등록일 : 2010년 02월 16일
월간 Queen - 등록번호 : 종로 라 00252  |  등록일 : 1990년 03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재성
월간 ORGANICLIFE - 등록번호 : 종로 라 00251  |  등록일 : 2005년 01월 29일
Copyright © MagazinePlu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