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tvN <어바웃타임> 이상윤, 이성경을 향한 마음 확인 완료
tvN <어바웃타임> 이상윤, 이성경을 향한 마음 확인 완료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5.31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tvN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

이상윤이 이성경의 숨겨진 비밀을 알게 됐다.

tvN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의 이상윤이 그 동안 자신의 눈앞에 자꾸만 나타났던 이성경이 왜 그래야만 했는지 그 비밀을 알게 됐다. 또한, 자신도 모르게 미카(이성경 분)에게 빠져버린 도하(이상윤 분)가 미카의 수명시계 고백으로 자신의 마음을 더욱 더 확고하게 다지게 됐다.

지난 29일 방송된 4회에서는 위험에 처한 미카를 몸을 던져가며 구한 도하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성빈(태인호 분)의 환자가 삶에 불만을 가지고 진료실에 난입해 흉기로 성빈을 협박했고, 이를 본 미카는 흉기를 뺏기 위해 손을 뻗었다.

찰나의 순간, 칼끝이 미카에게 스치려 하자 도하가 그 앞에 나서 칼을 막고 미카를 감싸 안은 채 쓰러지며 정신을 잃었다.

이후 정신을 차린 도하는 다친 자신의 몸보다 미카를 먼저 걱정하며 도리어 화까지 내는 모습으로 미카를 향한 확고한 자신의 마음을 안방극장에까지 전했다.

이어 그 동안 자신에게 접근한 이유와 함께 수명시계 비밀을 고백하는 미카에게 “네가 뭐 때문에 내 옆에 있든. 그 이유 같은 거 상관없어 이제”라며 말하는 도하의 모습은 보는 이들 마음에 설레임을 가득 안겼다.

하지만 엔딩은 다음 회를 향한 기대감과 함께 도하에게 생길 앞날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 시켰다. 우는 미카를 달래 듯 천천히 다가서는 도하의 목에 스르륵 한줄기 빛이 스쳐 지나갔기 때문. 이처럼 두 사람의 사랑의 시작을 알림과 동시에 도하에게 비친 빛이 그에게 어떠한 앞날을 불러올 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