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순천에 온 이탈리아 동화작가 엠마누엘레 베르토시
순천에 온 이탈리아 동화작가 엠마누엘레 베르토시
  • 백준상 기자
  • 승인 2018.06.25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 23일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  그림책‘까만 코다’의 그림작가로 유명한 이탈리아의 엠마누엘레 베르토시가 방문해 관심을 모았다.

1970년 이탈리아에서 태어난 엠마누엘레 베르토시는 2003년 볼로냐 국제아동도서전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 2009년 파도바 국제아동도서전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된 바 있으며,‘까만 코다’,‘나비가 되고 싶어’,‘눈 오는 날’등 여러 책이 한국에 소개된 바 있다.

이번 엠마누엘레 베르토시와의 만남은 가족 대상으로 이루어졌다. 아이들과 부모들은 작가의 그림책 이야기도 듣고 작가에게 평소 궁금했던 것을 직접 물어보며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을 가졌다. 작가 역시 한국독자들의 반응을 직접 보고 들으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작가와의 만남을 위해 베르토시 작가는 이탈리아에서 직접 붓, 물감 등 본인의 그림도구와, 물감으로 범벅된 20년 된 작업복 등 다양한 물건을 가지고 와서 더욱 풍성한 강의로 이루어졌다.

이와 같은 깜짝 작가와의 만남은 주한이탈리아 문화원의 초청으로 이루어졌다.‘까만 코다’그림책이 이탈리아에 번역 출간이 되고, 11개 나라에 수출이 된 기념으로 엠마누엘레 베르토시 작가가 한국에 초청되어, 전국 제1호 그림책도서관인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서 독자들을 만날 수 있게 된 것이다.

사진 순천시 제공

[Queen 백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