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여름이 즐거운 남원의 색다른 피서여행
여름이 즐거운 남원의 색다른 피서여행
  • 백종국 기자
  • 승인 2018.08.03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관사또 부임행차

전통문화 예술의 본고장 남원시가 알찬 휴가를 위한 다양한 공연프로그램을 8월 말까지 집중 운영한다고 밝혔다.

먼저, 춘향전의 일대기를 다섯마당으로 조성한 춘향테마파크에서는 국악강사와 함께하는 판소리 따라배우기, 사물놀이 체험, 전통국궁 활쏘기 등 체험과 공연이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진행된다.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연인을 대상으로 전통한복을 무료로 대여해 주는 한복대여점 ‘꼬가옷’이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운영된다.

남원의 대표 관광명소인 광한루원에서는 ‘이도령 가마타기’ 체험과 관광객환영 취타대 공연이 상설로 운영되고 있다. 이도령 가마타기체험은 매주 화~일 오전 10시부터 16시까지 운영된다. 취타대의 상설공연은 남원예촌에서 광한루원까지 순회하며, 관광객 환영 팡파레 연주와 경내 퍼레이드를 진행한다. 4월부터 11월까지 매주 화~금 오전 11시~12시 까지 1시간 동안 만날 수 있다.

남원시민이 만든 대표공연물 ‘신관사또부임행차’ 상설공연은 여름휴가 기간인 지난 달 21부터 오는 11일 까지 매주 토요일 16시~18시까지 특별 운영한다. 2018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상설프로그램인 ‘신관사또부임행차’ 상설공연은 춘향전의 변학도 남원부임행차 부분을 각색한 퓨전공연물로 매년 봄, 가을에 운영하고 있다.

남원관광지내 사랑의 광장에서는 7월 22부터 오는 15일까지‘한여름 밤 소리여행’상설공연이 열리고 있다. 12개의 공연단체가 참여해 국악, 농악, 퓨전마당극, 락밴드, 통기타, 청소년 댄스, 전통무용 등 다양한 공연을 즐기며 한 여름밤의 무더위를 식혀주고 있다.

별자리를 관측을 할 수 있는 남원항공천문대, 지리산 속살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백두대간 생태체험 전시관, 허브밸리 허브사이언스파크, 시립 김병종 미술관 등도 빼놓을 수 없다.

한편 남원시는 피서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8월까지 뱀사골, 요천 등에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20명을 배치하고, 물놀이 안전용품 542개를 비치했다.

사진 남원시

[Queen 백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