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7, 8월 전기료 누진제 한시적 완화, 가구당 19.5% 감면 효과
7, 8월 전기료 누진제 한시적 완화, 가구당 19.5% 감면 효과
  • 최수연기자
  • 승인 2018.08.07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정은 7일 전기료 누진제 7, 8월 두 달 동안 한시적 완화를 결정했다.
당정은 7일 전기료 누진제 7, 8월 두 달 동안 한시적 완화를 결정했다.


7, 8월 전기료 누진제 한시적 완화 결정으로 가구당 19.5% 전기료 감면 혜택을 입게 됐다.

당정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폭염으로 인한 전기요금 지원대책 당정협의를 갖고 이 같이 결정했다.

역대 최악의 폭염으로 전기료 인하를 검토해온 당정은 7~8월 두달 간 누진세를 한시적으로 완화하는 한편 3단계인 누진제 구간 중 1단계와 2단계 구간을 7일 확대하기로 했다.  

김태년 민주당 정책위의장은 당정협의 직후 브리핑에서 "주택용 누진제를 여름철에 한시적으로 완화하기로 했다"며 "당정은 유례없는 폭염 상황에서 전기요금 부담 경감을 위해 7~8월 두달 간 누진제를 한시적으로 완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당정에 따르면 누진제 완화 방안은 구간별 형평성을 고려해 현재 3단계 구간 중 1단계와 2단계 구간을 확대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김 의장은 "1단계 상한은 200kw에서 300kw로 조정하고, 2단계는 400kw에서 500kw로 조정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당정의 이 같은 결정은 한전 이사회를 거쳐 정부에서 최종 확정하면 요금 인하 효과는 총 2761억원으로 가구당 평균 19.5%의 인하효과가 기대된다.


한편,  누진제 완화와는 별도로, 현재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계층, 장애인, 다자녀 가구, 사회복지시설 등에 적용중인 한전의 전기요금 복지할인 규모를 7~8월 추가적으로 30% 확대하는 등 사회적 배려계층에 대한 특별지원 대책도 시행된다.


[Queen 최수연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