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조코비치의 시대가 다시 열리나...페더러 누르고 우승
조코비치의 시대가 다시 열리나...페더러 누르고 우승
  • 류정현 기자
  • 승인 2018.08.21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코비치. 사진 | ATP투어 홈페이지
조코비치. 사진 | ATP투어 홈페이지

 

노박 조코비치(10위·세르비아)의 시대가 다시 열릴까. 조코비치가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2위·스위스)와의 맞대결에서 승리하며 서던오픈 정상에 올라 포효했다.

조코비치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웨스턴 앤 서던오픈(총상금 566만9360 달러)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예상을 깨고 페더러를 2-0(6-4 6-4)으로 제압했다. 우승 상금은 108만8450 달러(약 12억2000만원)다.

지난해까지 이 대회 결승에 5번 올랐지만 매번 준우승에 그쳤던 조코비치는 지난달 윔블던에 이어 시즌 두 번째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그리고 이날 우승으로 9개의 마스터스 1000시리즈 대회를 모두 제패하는 선수가 됐다.

둘은 2016년 1월 호주오픈 4강 이후 2년 7개월 만에 코트에서 격돌했다. 조코비치는 1세트를 6-4로 따낸 뒤 2세트에서도 페더러의 날카로운 공격을 빈틈 없는 수비로 막아낸 6-4로 승리했다. [Queen류정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