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추석 연휴 전날 교통사고 평소보다 33% 많아···주의 당부
추석 연휴 전날 교통사고 평소보다 33% 많아···주의 당부
  • 김준성 기자
  • 승인 2018.09.20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연휴 사고 분석표(도로교통공단 제공)
추석연휴 사고 분석표(도로교통공단 제공)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은 추석 연휴 전날(21일)에 평소 연휴보다 교통사고가 급증해 안전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공단에 따르면 지난 5년간(2013~2017) 귀성차량이 증가하기 시작하는 연휴 전날,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사망자와 부상자도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추석연휴 전날(9월29일)에는 849건의 사고가 발생해 18명이 숨지고 1238명이 부상을 입었다.

지난 5년간 추석연휴 전날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평균 810건으로 연휴기간 하루 평균(607건) 교통사교 발생 건수보다 33.4% 많았다. 

사상자 분포를 보면 운전석에 비해 뒷좌석 사상자 비율이 높았는데 이는 뒷좌석 안전벨트 착용률이(59.2%)이 앞좌석(96.8%)보다 낮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종합분석센터 성락훈 처장은 “추석연휴가 하루 길어진 만큼 위험 시간대를 피해 여유 있고 안전한 귀성계획을 세우는 것이 좋다”며 “방어운전에 집중하고 뒷좌석의 아이들에게도 안전벨트를 꼭 착용하도록 교육해야 한다” 고 말했다.


[Queen 김준성기자] 사진 도로교통공단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