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S 4차전] SK, 선발 라인업 공개···7번 김동엽·9번 박승욱 출격
[KS 4차전] SK, 선발 라인업 공개···7번 김동엽·9번 박승욱 출격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8.11.09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와이번스 트레이 힐만 감독.
SK 와이번스 트레이 힐만 감독.

한국시리즈 4차전을 앞둔 SK 와이번스가 두산 베어스의 린드블럼의 선발 변화에 맞춰 라인업을 다소 변경했다. 

힐만 감독은 9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리는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두산과 한국시리즈 4차전을 앞두고 "두산의 선발투수가 교체돼 라인업에 2가지 변화를 줬다"고 말했다.

8일로 예정됐던 경기가 우천취소로 하루 밀리면서 두산은 선발 투수를 이영하에서 조쉬 린드블럼으로 교체했다.

이에 따라 SK는 김강민(중견수)-한동민(우익수)-최정(3루수)-제이미 로맥(1루수)-박정권(지명타자)-이재원(포수)-김동엽(좌익수)-김성현(유격수)-박승욱(2루수) 순으로 라인업을 꾸렸다. 

7번 좌익수 자리에 김동엽을, 9번 2루수에 박승욱을 투입했다. 

힐만 감독은 "린드블럼이 1차전에 등판했을 때 새로운 투구 폼을 선보였는데 김동엽이 그 동작에 익숙해 하더라"라며 "린드블럼이 오른손 타자 상대로 매우 잘 던지는데 박승욱은 좌타자"라고 말했다. 

린드블럼이 등판한 1차전 때 라인업에서 빠졌던 최정은 이날 3번 타자로 들어간다. 

힐만 감독은 "오늘 경기는 바람이 영향을 많이 끼칠 것이라 본다. 왼쪽으로 바람이 많이 불고 있고 생각했던 것보다 공기도 많이 차다"고 말했다.

승부처가 될 4차전을 앞두고 있으나 힐만 감독은 특유의 여유로움도 잊지 않았다. 그는 "(우천취소가 된 어제) 4차전이라 아내와 함께 고기 4인분을 먹고 왔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Queen 김원근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