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가대표 황인범, AG 금메달 포상금 대전 유소년팀에 전액 기부
국가대표 황인범, AG 금메달 포상금 대전 유소년팀에 전액 기부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8.11.14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황인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황인범.

'대전의 아들'이자 축구 국가대표팀의 미드필더 황인범(22)이 대전 유소년들을 위해 아시안게임 금메달 포상금을 전액 기부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대전은 14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황인범이 자신의 모교이자 대전의 유소년팀인 유성중, 충남기계공고에 금메달 포상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황인범은 "대전은 내 축구 인생에서 빼 놓을 수 없는 곳이다. 유스 시절부터 많은 분들의 도움과 가르침을 얻어 이만큼 성장 할 수 있었다. 또한 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이라는 영광스러운 순간도 맞이할 수 있었다. 후배들도 더 좋은 환경에서 꿈을 이어나갈 수 있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전은 전달받은 기금을 '제2의 황인범'을 꿈꾸는 유소년들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한편 황인범은 대전 유스팀인 유성중, 충남기계공고를 거쳐 2015년 대전에 입단했다. 2016년, 2017년 대전에서 활약하던 황인범은 지난해 12월 군복무를 위해 아산 무궁화FC에 입단했다. 황인범은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 조기 전역으로 지난 9월 대전으로 복귀했다.


[Queen 김원근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